“관악 노래방, 휴업 동참 고맙습니다”

[현장 행정] 신림동 업소 격려한 박준희 구청장

손잡은 양천 상공인, 마스크 생산 ‘올인’

김수영 구청장, 관내 협동조합 방문

꿩 먹고 알 먹는 중랑 ‘그린파킹’

주차 공간 만들고 녹지 확보

용산, 한국의 美 담은 전통공예 홍보관 문 연다

오는 23일 아이파크몰 3층서 개관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용산구가 용산역에 전통공예 홍보관을 선보인다.

용산구는 오는 23일 오후 3시 용산역 아이파크몰 동관 3층에서 전통공예 홍보관 ‘공간’ 개관식(포스터)을 연다고 20일 밝혔다. 홍보관은 디지털전문점과 신라면세점 사이 보행 통로에 44m² 규모로 자리했다.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우리의 아름다운 공예 문화를 알리고 공예품을 쉽게 접할 수 있게 하려는 취지다.

구는 키오스크, 디지털 광고판을 설치해 명장들이 솜씨 좋게 공예품을 빚어내는 과정, 공예품의 문화, 역사 등의 정보를 제공한다. 우수한 공예품도 다양하게 볼 수 있는데 전담 매니저가 상주하며 공예품에 대한 안내와 판매에 나선다. 홍보관 건립은 지난 2월 구청과 HDC아이파크몰이 ‘공공기여시설 공간 활용 협약’을 맺으면서 성사됐다. 휴일 없이 주 7일간 오전 10시 30분부터 오후 8시 30분(주말은 오후 9시)까지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많은 사람이 즐겨 찾는 용산역에 전통공예 홍보관을 만든 만큼 한남동 용산공예관과 함께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우리의 우수한 공예 문화를 널리 알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서린 기자 rin@seoul.co.kr

2019-08-21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재산 4조’ 90세 회장 득남…40대 부인 보니

국제 자동차 경주대회인 포뮬러 원(F1)을 2017년까지 이끌었던 버니 에클스턴(90)이 90세에 아들을 얻을 예정이다.미국 CNN은 4일…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통장들 ‘가치 소비’ 의기투합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자율 휴업 다중시설 100만원 지원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4·19혁명 온라인 국민문화제’

박겸수 서울 강북구청장

마스크 봉제공장 찾은 구청장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