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 노래방, 휴업 동참 고맙습니다”

[현장 행정] 신림동 업소 격려한 박준희 구청장

손잡은 양천 상공인, 마스크 생산 ‘올인’

김수영 구청장, 관내 협동조합 방문

꿩 먹고 알 먹는 중랑 ‘그린파킹’

주차 공간 만들고 녹지 확보

골든벨 누가 울리나… 31일 경북 군위서 삼국유사 퀴즈대회

11년째 맞아 74개교 848명 참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해 열린 ‘제10회 삼국유사 퀴즈 대회’에서 김영만(앞줄 왼쪽) 군위군수가 우승자에게 상을 주고 함께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군위군 제공

‘만 가지 파도를 쉬게 하는 피리, 쑥과 마늘의 시간 백일을 견딘 곰, 죽어서도 죽지 못하는 미추왕, 문무왕, 현세의 부모뿐 아니라 전생의 부모에게도 마음을 다하는 김대성, 선화공주와 결혼한 서동….’

지난 10년간 이맘때면 전국의 고교생들이 ‘삼국유사의 도시’ 경북 군위로 모였다. 인구 2만여명의 작은 도시 군위에 해마다 1000명 안팎의 학생들이 몰린 것이다. 이유는 바로 전국 최대 규모의 학생 퀴즈대회로 자리매김한 ‘삼국유사 퀴즈대회’에 참가하기 위해서다.

군위군은 올해에도 오는 31일 군위 삼국유사문화회관에서 이 대회를 개최한다고 27일 밝혔다. 700여년 전 일연(1206~1289) 스님이 삼국유사를 완성한 곳이 군위 인각사라는 점 등을 청소년들에게 알리기 위해서다.

군이 이번 대회 참가 신청을 받은 결과 74개교에서 848명이 신청했다. 지난해 41개교 748명보다 늘었다.

대회는 삼국유사 내용에 관한 퀴즈를 푸는 형식으로 진행된다. 예선을 거친 50명의 본선 진출자 중에서 최후의 1인을 가린다. 본선 성적 상위 9명에게는 교육부장관상, 경북도지사상, 경북도교육감상, 군위군수상 등과 함께 상금 200만~50만원씩을 준다.

김영만 군위군수는 “삼국유사 퀴즈대회가 전국적인 명성과 평판을 자랑하는 에듀테인먼트 문화 행사로 진화했다”면서 “앞으로 잘 계승 발전시켜 세계적인 명성에 도전하겠다”고 말했다.

군위 김상화 기자 shkim@seoul.co.kr
2019-08-28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재산 4조’ 90세 회장 득남…40대 부인 보니

국제 자동차 경주대회인 포뮬러 원(F1)을 2017년까지 이끌었던 버니 에클스턴(90)이 90세에 아들을 얻을 예정이다.미국 CNN은 4일…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통장들 ‘가치 소비’ 의기투합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자율 휴업 다중시설 100만원 지원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4·19혁명 온라인 국민문화제’

박겸수 서울 강북구청장

마스크 봉제공장 찾은 구청장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