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흘간 강남 전체가 극장

26일 강남페스티벌 팡파르

돼지열병 우려에도 중대본 안 꾸린 행안부 왜?

주무부처 농식품부 대처 능력있다 판단

지자체도 포괄적 네거티브규제 전환

이 총리, “규제 그대로 두는 건 혁신 포기”

중구 취약층 300여 가구에 화재감지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양호(오른쪽) 서울 중구청장이 지난 28일 구청 기획상황실에서 태광산업과 안전 생활환경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있다.
중구 제공

서울 중구는 지난 28일 중구청에서 태광산업과 지역 내 도시재생사업 지역의 안전한 생활환경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협약에 따라 태광산업은 화재에 취약한 저층 노후·불량주택지역의 300여 가구에 약 4000만원 상당의 스마트 화재 감지기를 지원하기로 했다. 이 감지기는 불이 나면 스마트폰 앱으로 화재 정보를 전송해 주민들에게 피난대피로를 알려 주는 장치다. 신속한 대피를 도와 인명 피해를 예방해 준다. 사고 위치의 정확한 파악이 가능해 화재 초기 진압에도 용이하다.

섬유, 직물 석유화학, 슈퍼섬유 등을 다루는 태광산업은 장충동 2가에 있다. 장충동2가 일대 일부는 현재 골목길 재생사업이 진행 중이며 30년 이상 된 건축물이 80%를 넘고 목조가옥도 52%에 달한다. 구 관계자는 “골목길마저 좁고 구불구불한 데다 막다른 곳이 많아 재난에 매우 취약한 실정”이라고 말했다.

태광산업은 관할 소방서와 경찰서, 지역 주민과 더불어 합동 소방훈련에도 참여한다. 구와 협력해 영세 봉제업체가 혼재한 주거 지역에도 스마트 화재감지기 보급 등을 통해 안전한 생활환경 조성에 힘을 보탠다. 서양호 중구청장은 “기업의 사회공헌활동 가치가 증대되고 있다”면서 “기업과 공공기관의 협력으로 시너지를 얻을 수 있는 사업을 발굴하겠다”고 밝혔다.

황비웅 기자 stylist@seoul.co.kr

2019-08-30 1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화성살인사건 용의자 이씨, 경찰 추궁에 한 말이

화나면 매우 난폭… 아내·아들 폭행도 20세 처제 성폭행 뒤 둔기로 때려 살해 봉지 등으로 여러 겹 싸 야적장에 유기 “계획적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아침 7시, 청소대장이 뜬다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내년 5월, 성북에 문화공간 선다

이승로 서울 성북구청장

상수도 현대화 3300억 투입 협약

이철우 경북도지사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