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짜뉴스’ 책 읽는 총리, 전쟁 신호탄?

다독가로 알려져… SNS에 독후감도

생태·평화경제 잇는 순천표 혁신

25~27일 전남 순천서 균형발전박람회

2030 여군 느는데… 분만병원 전무한 접경지

2025년까지 군부대 이전 대안으로

청소년 전용공간서 요리하고 춤추고

중랑, ‘1318상상발전소’ 등 3곳 조성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올해 처음 서울형 혁신교육지구로 지정된 중랑구가 청소년을 위한 전용공간 활성화에 나선다. 중랑구는 지난 7월 공모를 통해 선정한 묵동 ‘1318상상발전소’, 면목동 ‘희망유스나래’와 ‘서울지역아동센터’ 등 3곳에 내년 3월까지 약 1억 4000만원의 예산을 투입해 청소년 자율문화공간을 운영한다고 3일 밝혔다. ‘2019 중랑혁신교육지구’ 마을활동 지원사업의 하나다.

각 공간에는 사회복지사와 청년지도사가 상주한다. 평일은 물론 주말에도 개방하며, 13~18세 청소년 누구나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청소년 봉사단, 청소년 스스로 캠프, 밴드와 춤 동아리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운영될 예정이다. 이 밖에도 악기연주, 독서 등 청소년들의 자유로운 취미활동이나 진로나 적성을 위한 상담공간으로도 활용 가능하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청소년 자율문화공간을 바탕으로 지역 청소년들이 꿈을 실현할 수 있도록 돕는 동시에 다양한 마을교육 활동을 지원해 지역 교육공동체 조성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김희리 기자 hitit@seoul.co.kr

2019-09-04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커튼머리’ 고유정, 울먹이며 판사에게 한 말

전남편을 살해하고 시신을 훼손한 혐의로 재판을 받는 고유정(36)이 법정에서 직접 말할 기회를 달라며 울먹였다. 취재진 앞에서…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양천 다문화공동체 ‘맛있는 소통’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구민 행복 노래하는 힐링캠프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한옥·한복·한글은 종로 상징어”

김영종 서울 종로구청장

일일 바리스타 된 구청장

유성훈 서울 금천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