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대문 “17일 주민제안사업 투표해요”…홍제천 휠체어 진입로 등 26개 대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서대문구가 오는 17일 오후 3시부터 구청 6층 대강당에서 ‘2020년 주민참여예산사업’ 선정을 위한 주민총회를 개최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날 총회에서는 가파른 도로 미끄럼 방지 포장, 급경사로 열선 설치, 홍제천변 휠체어 진입경사로 조성, 쓰레기 무단투기 방지를 위한 바닥조명등 설치, 가정 내 에너지 절약 컨설팅 등 주민제안 사업 26개를 대상으로 투표를 실시한다.

약 11억 6000만원의 예산 범위 내에서 추진 가능한 사업들이 선정되며 주민 1명이 5개 사업에 대해 투표할 수 있다. 결정된 참여예산 사업들은 지난 6~7월 사업별 의결 절차를 거쳐 정해진 동 우선편성액 사업 31건, 청소년 참여예산사업 3건, 협치형 참여예산사업 10건 등과 함께 구 예산안에 반영되며 이후 구의회 의결을 거쳐 확정된다.

지역에 거주하거나 학교, 직장 등을 다니는 사람은 누구나 주민총회에 참석해 사업설명을 듣고 투표할 수 있다.

인터넷이나 스마트폰의 서울시 엠보팅 사이트를 통해 16일 오후 8시까지 모바일 투표로도 참여가 가능하다.

김희리 기자 hitit@seoul.co.kr
2019-09-11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쪼그라든 골목경제 쫙쫙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방역, 방역, 다시 또 방역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싹수 있는’ 기업 키우는 송파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KTX 의정부 연장 필요”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