층간 소음 더 키우는 ‘정부 인정’…성능 미달 부실 바닥

[공공서비스 업그레이드 1.0] 바닥구조 사전인정제 허점

부산 광안대교, 22일 오전 시범개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부산시는 오는 22일 오전 7시 30부터 오전 10시 30분까지 3시간 동안 광안대교를 개방한다고 11일 밝혔다.

광안대교 상층부 총 4.9㎞ 구간에서 진행된다. 당일 오전 6시 30분부터 오전 11시까지 4시간 30분 동안 광안대교 상층부의 차량 통행은 전면 제한된다. 입장은 오전 7시 30분부터 오전 9시까지 광안대교 벡스코 요금소로만 가능하다.

시는 지난 7월 27일 첫 개방 이후 두 달여간 보고회 등을 열어 의견을 수렴했다. 차량 이용 시민의 불편을 최소화하고자 통행 차량이 적은 일요일 오전 시간대로 결정됐다. ‘시민 참여 버스킹존’ 등 시민 체험 프로그램을 추가했다. 지난 개방 때 호응도가 높았던 ‘인생샷 포토존’과 ‘광안대교 위 브런치’(푸드트럭존)는 확대한다. 시는 두 차례 시범 개방 후 여론을 수렴해 정기 개방과 전용 보행로 설치 등을 검토할 방침이다.

부산 김정한 기자 jhkim@seoul.co.kr

2019-09-12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에프엑스 출신 설리 사망, 매니저 발견 당시…

가수 겸 배우인 설리(본명 최진리·25)씨가 14일 숨진 채 발견됐다.경기 성남수정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21분쯤 자택인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송파둘레길은 생태복지 1번지”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다문화가족에 다가가는 성동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광진 ‘공공갈등 공론화委’ 출범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자율주행차시대 열리면…”

오재학 한국교통연구원 원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