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 코로나 확진자 방문업체에 특별지원금

300만원 지급… 24일까지 홈피 신청해야 상호 공개된 개별사업자에게도 100만원 조은희 구청장 “생활밀착형 지원 마련”

영등포, 통일교육센터와 자치구 첫 업무협약 체결

새달 첫 사업 ‘뮤지컬 토크콘서트’

송파, 지역 현안 논의… “구청장과 토크콘서트”

새달 7일부터 6회 걸쳐 실시간 라이브로 온·오프라인 진행… 홈피로 신청받아 박성수 구청장 “구민 목소리 구정 반영”

일요일 인천으로 떠나는 우리가락 한마당 ‘얼쑤’ 여행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1월까지 매주 일요일 인천시 무형문화재전수교육관 야외 상설공연장서 진행


9월 22일 열리는 얼쑤공연 리플렛

인천에서 무형문화재와 전수자들이 출연하는 우리가락 우리마당 ‘얼쑤’ 공연이 인기리에 펼쳐지고 있다.

20일 인천시에 따르면 지난 5월부터 11월까지 매주 일요일 인천시 무형문화재전수교육관 야외 상설공연장에서 우리 전통예술공연이 다양하게 진행되고 있다.

지난 5월 26일 인천염전일놀이보존회의 오프닝무대를 시작으로 남상일 명창과 왕기석 명창, 이광수 명인, 김묘선 명무 등 전통예술의 다양하고 수준 높은 공연이 첫선을 보였다.

오는 22일에는 ‘동락태평-푸리’ 공연이 진행된다. 우리 민족적 감성이 담긴 전통춤의 멋을 한풀이·흥풀이·뜻풀이의 의미를 담아 나라의 태평성대를 기원하며 관객들에게 공감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다.


지난 9월 15일 진행된 공연에서 인천시 풍물연구보존회의 ‘연희놀음판’ 중 판소리 한 대목을 부르고 있는 모습.

앞으로 펼쳐지는 주요 공연으로는 황해도무형문화재 화관무를 비롯해 배뱅이굿의 박준영 명창, 서도명창 유지숙, 은율탈춤 등 다양한 무대가 마련돼 있다.

얼쑤행사는 회차별로 평균 200여명의 관람객들이 방문하고 있어 전통문화 대중화에 기여하고 있다. 얼쑤 공연장을 찾은 인천 효성동의 한 주민은 “일반 대중가요와 달리 접하기가 그리 쉽지 않은 우리의 전통문화인데 다양한 프로그램과 수준높은 공연이어서 시민들에게 인기”라며, “더 많은 시민들이 찾아올 수 있도록 더 알차고 흥겨운 프로그램을 준비하고 공연홍보도 적극적으로 해줬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얼쑤공연은 오는 11월 10일까지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인천시 무형문화재전수교육관 야외상설공연장에서 무료로 진행된다.

자세한 사항은 서도소리배뱅이 연구보존회(032-518-6111)로 연락하면 된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광주·전남 행정통합… 도시경쟁력 확보·균형발전 전략 마

전격 제의에도 전남도의 긍정 답변 받은 이용섭 광주시장

“구청이 무너지면 코로나 못 이긴다”…최전선 공무원들의

[현장 행정] 코로나 방역 일손 돕는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동작 ‘언택트 추석’

“빈틈없는 방역”… 추석 종합대책 추진 주택가 대청소·저소득층 나눔 캠페인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