층간 소음 더 키우는 ‘정부 인정’…성능 미달 부실 바닥

[공공서비스 업그레이드 1.0] 바닥구조 사전인정제 허점

금요일마다 문화가 있는 서대문

11월까지 이화쉼터 ‘문화의 마블’ 운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서대문구 ‘이화52번가’ 일대가 매주 금요일 문화의 장으로 거듭난다.

서대문구는 대현동 이화52번가 골목의 유휴부지를 활용해 만든 문화공간 ‘이화쉼터’에서 정기 문화그램인 ‘금요 문화의 마블’을 운영한다고 22일 밝혔다.

지난 20일 오후 플리마켓과 싱어송라이터 ‘고양이 용사’의 어쿠스틱 공연으로 시작한 ‘금요 문화의 마블’은 11월 15일까지 매주 금요일 오후 7시에 7회에 걸쳐 진행된다.

오는 27일에는 지역 주민들이 자신의 삶에 관해 얘기를 나누는 ‘천하제이 스피치 대회’가, 다음달 4일과 11일에는 김보람 감독과 이영 감독이 각각 참가하는 영화상영회 및 감독과의 대화가 마련된다. 마지막 날인 11월 15일에는 서울시 시민누리공간 활성화사업과 연계해 이화52번가 상인과 지역 주민, 청년 예술가들이 함께 만드는 ‘이화52번가 네트워크 축제’가 열린다.

김희리 기자 hitit@seoul.co.kr

2019-09-23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버스 앞좌석 여성 머리에 체액 묻혔는데 무죄

국과수 감정 결과 피해자 머리서 피고인 체액 검출법원 “피고인이 고의로 체액 묻혔다고 단정 못 해”시내버스에서 앞자리에서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송파둘레길은 생태복지 1번지”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다문화가족에 다가가는 성동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광진 ‘공공갈등 공론화委’ 출범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자율주행차시대 열리면…”

오재학 한국교통연구원 원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