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보, 이번 설엔 화재 경보기·소화기 선물할까요

[관가 블로그] 소방청,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 강조

사계절 내내 ‘배려’가 앉은 광진 버스정류장

한파·혹서 대비 냉·온열의자 시범 운영

성북 19일까지 다큐영화특별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다큐영화특별전 ‘고군분투, 일하는 사람들’이 서울 성북구 아리랑시네센터에서 15일 개막했다.

성북구는 이날 “다양한 일터에서 고군분투하는 사람들, 꿋꿋하게 자신의 길을 가는 사람들이 만들어 내는 찬란한 이야기를 만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오는 19일까지 이어지는 이번 특별전엔 한국 최초로 베니스 비엔날레 국제미술전 은사자상을 받은 ‘위로공단’, 올해 전주국제영화제 전주시네마프로젝트를 통해 공개된 ‘불숨’,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젊은 기러기상을 받은 ‘동물, 원’ 등 10편이 두 부문으로 나눠 상영된다.

‘고군’(孤軍) 분야에선 동물원의 하루하루를 담은 ‘동물, 원’, 농부의 일년을 그려 낸 ‘벼꽃’, 한평생 불과 싸워 온 도공과 그 딸의 이야기 ‘불숨’ 등 자신의 일터에서 묵묵히 일하는 사람들의 순간을 담은 작품들이 선보인다. ‘분투’(奮鬪) 분야에선 민간 잠수사를 통해 세월호 참사 당시의 생생한 증언을 기록한 ‘로그북’, 여성노동 연대기를 그려 낸 ‘위로공단’ 등 일터에서 마주한 현실의 문제들과 그것을 극복하려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다룬다. ‘로그북’ 복진오 감독과 황병주 잠수사, ‘동물, 원’ 왕민철 감독 등이 출연, 관객과 대화도 한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9-10-16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신격호 빈소 나타난 ‘37살 연하’ 사실혼 서미

롯데그룹 창업주 신격호 명예회장이 별세한 19일 빈소가 차려진 서울 아산병원에서는 그룹 관계자들이 모여 조문객을 맞았다. 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QR코드만 찍으면 명절 준비 끝

김미경 서울 은평구청장

명절엔 전통시장 이용해요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삶의 질 높이는 ‘녹색 인프라’

이성 서울 구로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