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96% “고향사랑기부제 몰라”

文정부 국정과제 무산 위기

최저임금 미만 장애인 1만명…대책도 ‘땜질’

중증발달장애인 일자리부터 만들어야

내년부터 전남 고교 신입생 교복값 30만원씩 지원

현 중학생만 지원서 확대… 16만명 혜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전남도 고등학교 신입생들이 내년부터 교복비를 지원받는다. 16만여명이 혜택을 받으며 1인당 지원금액은 30만원이다.

전남도의회는 지난 18일 본회의에서 이장석 의원이 대표 발의한 ‘전남도교육청 학교 교복 지원 조례 일부개정 조례안’을 의결했다. 현행 조례는 중학교 신입생들에게만 교복을 지원하도록 했다. 17개 광역 시도에서 중고등학교 신입생들에게 무상 교복을 지원하는 지자체는 인천·대전·울산·세종·강원·충북·전북·경남·경북 등 9곳이다. 대부분 30만원을 지급한다. 세종시와 대전시는 낙찰가로 결정한다. 중학교 1학년생들에게만 교복비를 주는 지자체는 부산, 경기, 충남, 제주 등 4곳이다.

전남도는 올해부터 고교 신입생들에게 교과서를 무상으로 지원한다. 1인당 9만여원이다. 충남과 제주도 시행 중이다. 이 의원은 “중고교생들이 학비에 대한 부담을 갖지 않고 학교생활을 재밌게 보냈으면 하는 바람이다”며 “전남도교육청이 보편적 교육복지 실현을 선도하는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무안 최종필 기자 choijp@seoul.co.kr

2019-10-22 1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곰탕집 성추행’ 아내 심경 “남편이 만졌다면

추행 여부 등을 두고 사회적 논란이 일었던 일명 ‘곰탕집 성추행’ 사건의 피고인에게 유죄가 확정됐다.피고인의 아내는 12일 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일일 산타가 된 관악구청장

박준희 구청장 ‘소망배달부’ 사업

“쪽방 외풍 막아요”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안전 경영 인증받은 종로 공사장

김영종 서울 종로구청장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