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륙의 바다’ 장성호, 금빛 출렁다리에 일렁이는 호반의

장성군 ‘옐로출렁다리’ 개통 뒤 수변 트레킹 각광

박원순 “신천지, 파렴치한 반사회 단체”… 예배 강행 교

朴 “종교의 자유보다 국민 생명권이 중요”

영등포 “국회 뒤편~서강대교 봄꽃길 폐쇄”

새달 초까지 교통·보행 전면 차단

박승원 광명시장 “전국 첫 평생학습도시 선언 20돌… 평생학습 1호도시 명성 잇겠다”

그랜드 힐튼호텔서울 본관 ‘2019 국제 평생학습도시 포럼’ 참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박승원(왼쪽서 두 번째) 광명시장이 서울 서대문구 그랜드 힐튼호텔서울 본관에서 열린 2019 국제평생학습도시 포럼에 참석했다. 광명시 제공

“올해는 경기 광명시가 전국 최초로 평생학습도시를 선언한 지 20주년 되는 뜻깊은 해입니다. 시민들이 평생학습을 직접 기획하고 참여하며 누구나 학습할 수 있는 기회를 보장해 전국 1호 평생학습도시의 명성을 이어가겠습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28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 그랜드 힐튼호텔서울 본관에서 열린 ‘2019 국제 평생학습도시 포럼’에 참석해 이같이 말했다.

이날 포럼은 ‘위대한 도시와 평생교육의 힘! 액티브 시티즌십’을 주제로 열렸다. 유은혜 교육부 장관을 비롯해 문석진 전국평생학습도시협의회 회장과 박 시장, 박준희 관악구청장, 김수영 양천구청장 등 평생학습도시 기관장들과 독일시민대학연합회, 외국도시 기관장 등이 참석했다.

이날 포럼은 전국평생학습도시협의회, 독일시민대학연합회가 공동주최하고 세계시민성교육원 주관으로 열렸다. 개회식에 이어 주제발표와 종합토론·질의응답 순으로 진행됐다.

주제발표에서는 독일시민대학연합회와 본 시민대학 관계자 3명이 유럽의 적극적 시민 참여교육과 독일의 적극적 시민 참여교육, 독일의 시민 참여교육과 지역 사회에 시민대학 역할에 대해 발표했다.

주제 발표 이후에는 유시춘 EBS 이사장 진행으로 ‘한국의 발전 방향 논의: 액티브 시티즌‘이 이어졌다. 좌담회 형식의 이 토론에는 패널로 윤여각 국가평생교육진흥원장과 김광호 유네스코 한국위원회 사무총장, 문석진 전국평생학습도시협의회장, 유럽 및 독일 주제발표자 등이 참여했다.

전국평생학습도시협의회는 전국 평생학습도시 발전을 위해 연계 상호협력하고 교류하기 위해 2004년 설립됐다. 현재 전국 167개 시·군·구와 75개 교육지원청이 회원으로 있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전세계가 ‘콘돔’ 수급 비상 걸렸다는데... 왜

전 세계적인 코로나19 확산 사태가 콘돔 수급으로까지 불똥이 튀었다.말레이시아 정부가 지난 18일부터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기부 릴레이, 지역 기업도 동참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피해 업소 재산세 감면 검토”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임대주택 청년·어르신 고루 돕는다

이창우 서울 동작구청장

‘사회적 거리두기’ 직접 홍보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