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기관 업무 수탁업체 ‘노무비 착복’ 막는다… 별도 계

민간위탁 노동자에 지급 여부 확인해야…근로조건 보호 확약서 위반땐 계약 해지

돕는 손, 숨은 손 잡아준 광진

[현장 행정] 김선갑 구청장 자원봉사자 격려

107층 부산 롯데타워 또 착공 연기… 설계 미완성 탓에 1년

부산시, 롯데 측 사업 시행 기간 연장 승인

안양시, 교육경비 비율 전국 227개 기초자치단체 중 1위

500억 이상 교육 투자한 지자체도 수원 등 3곳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도 안양시가 전국 227개 기초자치단체 중 초·중·고교에 지원하는 지난해 교육경비 비율이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안양시는 지난해 시 예산 1조 1043억 중 3.4%에 해당하는 375억원을 교육경비로 지원했다고 1일 밝혔다. 교육부의 ‘2018년도 지방자치단체 교육경비 보조 현황분석’에서 전국 1위로 나타났다

지방자치단체의 교육투자예산은 학교 급식시설 및 설비사업, 교육정보화 사업, 교육시설 개선사업 및 환경개선 사업 등에 투자되는 예산으로 지방자치단체에서 학교로 지원하는 경비를 말한다. 안양시는 지난해 다목적체육관 건립과 냉·난방기 개선 등 각 학교 환경개선에 교육경비 중 가장 많은 107억 7000만원을 지원했다. 친환경 무상급식비 지원을 고등학교까지 확대해 220억원, 중·고교 신입생에 대해 교복구입비로 1인당 30만원씩 35억원을 각각 보조했다. 또 희망창조학교 운영과 외국어 교육 등 교육활성화 프로그램으로 37억원을 투자했다.

시는올해 교실 공기청정비 임대비를 지원하고 창의융합 미래인재 양성 프로젝트 등 교육경비 499억원을 투자했다. 내년에는 10억원을 증액 509억원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교육은 지역의 미래이자 대한민국의 희망”이라며 “모든 학생이 안정적인 환경에서 면학에 열중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자료에 따르면 ‘2018년 예산 대비 교육투자비율 상위 10개 기초자치단체’에 경기도 9개 지자체가 포함돼 타 광역자치단체보다 훨씬 교육 투자 비율이 높았다. 교육 경비 비율이 가장 높은 안양시에 이어 오산(3.31%), 의왕(2.98%) 광명(2.9%), 부천(2.82%), 하남(2.65%) 순으로 나타났다. 충북 청주는 일반회계 예산 총 2조 1065억원 중 3600백만원을 교육에 투자해 예산대비 교육투자비율이 0.002%로 가장 낮았다. 500억 이상 교육에 투자한 지자체도 수원(567억), 용인(559억), 성남(556억) 등 3곳으로 조사됐다.

남상인 기자 sangin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건모 성폭행 의혹 “배트맨티 입고 욕하며…”

7일 콘서트 예정대로…8일 ‘미우새’ 방송 미정강용석 “고소장 제출”…김건모 법적 공방으로가수 김건모(51)가 피아니스트 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지역복지사업’ 2년째 최우수상

김미경 서울 은평구청장

‘청소년푸른성장대상’ 장관상

이승로 서울 성북구청장

‘도시농업활성화’ 최우수상

김영종 서울 종로구청장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