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 얻어오는 직장인들… 산재 68%가 ‘정신적 질병’

시민단체 ‘직장갑질 119’ 제보 분석

건강 과시·지역 홍보 일석이조… 단체장들의 ‘운동학개론

양승조 충남지사, 마라톤으로 체력 과시…박원순 서울시장도 주2회 남산 6㎞ 달려

수도권 지자체중 김포시 행정서비스 ‘꼴찌’

한국표준협회 ‘2019 한국서비스품질지수 조사 결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포시청 전경

한국표준협회가 조사한 ‘2019 한국서비스품질지수(KS-SQI)’ 행정서비스 분야에서 경기도·서울시 지자체 중 김포시가 꼴찌로 나타났다.

1일 한국표준협회에 따르면 서울 25개 자치구를 대상으로 행정서비스 품질을 조사한 결과 종로구가 KS-SQI 72.9점을 받아 1위를 차지했다고 발표했다. 경기도 인구 30만명 이상 16개 시 중에서는 성남시가 67.3점으로 점수가 가장 높았다. 부천·광명시가 각각 6·7위를 차지했고 시흥시는 13위였다.

경기도 인구 30만명 이상 16개 시의 평균 KS-SQI 점수는 62.5점이었다. 성남시 67.3점에 이어 안양·고양·용인·안양시 순으로 점수가 높았다.


한국표준협회가 조사한 경기도 지자체별 2019 한국서비스품질지수(KS-SQI). 한국표준협회 제공

반면, 김포시는 54.6점으로 가장 낮은 점수를 기록했다. 뒤이어 광주·평택·시흥·화성시가 낮은 점수를 보였다. 경기도는 지자체별 인구 규모 등 범위가 넓어 일정 규모 이상인 인구 30만명 이상 16개 지자체를 중심으로 조사를 진행했다.

서울 25개 자치구 평균 점수는 69.1점이었다. 종로구에 이어 노원구·강북구·용산구·강서구가 높은 점수를 받았다. 이번 조사에서 서울과 경기의 평균 서비스 품질 차이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 평균이 경기도보다 6.6점이나 높았다.

이번 조사에서 수도권 시민들이 원하는 역점 정책 분야는 경제와 복지·교육·교통·환경 등 5개 분야에 대한 응답이 가장 많았다. 특히 서울지역은 교통보다 환경에 대한 요구가 더 컸고, 경기지역은 교통보다 교육에 대한 요구가 더 크게 나타났다.

지난 7~8월 KS-SQI 공공부문 모델을 활용한 이번 조사는 최근 6개월 이내 1회 이상 해당 지역 행정서비스를 이용한 경험이 있는 시민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지자체별로 200명씩 인터넷 패널을 조사했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건모 성폭행 의혹 “배트맨티 입고 욕하며…”

강용석, 9일 서울중앙지검에 고소장 제출입장문에 지나치게 상세한 피해과정 묘사 전문 그대로 보도된 기사…2차 가해 우려가수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새 둥지 만나는 근현대사 유물

성장현 서울 용산구청장

청년 정책 스스로 만든다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학생 창의력 놀면서 키웠다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구의회 역할 알려야 관심 생겨”

고양석 서울 광진구의회 의장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