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r.안전… Mr.소통… 장관들 설 마중 “바쁘다 바빠”

연휴 앞둔 총리·장차관 각양각색 일정

TK신공항 ‘공동후보지’로 선정… 군위·의성 대립만 불렀

주민투표 결과 군위 소보·의성 비안 결정

다문화 도서관, 다양성의 중요함 품다

성동 ‘다문화 어린이 책마루 이음’ 인기

권익위, ‘공공기관 채용비리’ 집중신고 받는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최근 5년간 공공기관 인사·채용 관련 부정청탁, 시험·면접점수 조작, 정규직 전환 특혜 등의 채용비리에 대해 다음 달 1일부터 3개월 간 집중신고를 받는다.

국민권익위원회는 공공기관 채용비리 근절 추진단(이하 추진단)은 다음 달 1일부터 내년 2월 28일까지 공공기관 채용비리에 대한 집중신고기간을 운영한다고 29일 밝혔다.

추진단은 2017년 11월부터 매년 공공기관의 신규채용과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 등 채용실태를 점검해 왔다. 다음달 9일부터는 1475개 공공기관에 대한 제3차 전수조사를 실시하면서 집중신고기간도 운영한다.

□대상기관은 공공기관의 운영에 관한 법률에 따른 공공기관(339개), 지방공기업법·지방출자출연법을 적용받는 지방공공기관(859개) 및 공직자 윤리법에 따른 기타 공직유관단체(277개)다.

신고대상은 공공기관의 최근 5년간(2015~2019) 인사청탁, 시험점수 및 면접결과 조작, 승진·채용 관련 부당지시 및 향응·금품수수,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과정 특혜 등 인사·채용과정 전반에 걸친 부패 및 부정청탁 행위이다.

최광숙 선임기자 bori@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신격호 빈소 나타난 ‘37살 연하’ 사실혼 서미

롯데그룹 창업주 신격호 명예회장이 별세한 19일 빈소가 차려진 서울 아산병원에서는 그룹 관계자들이 모여 조문객을 맞았다. 가…

서울특별시의회

최영주 서울시의원, 강남구 관내 서울시

최영주 서울시의회 의원(더불어민주당, 강남3)이 올해 강남구 지역투자를 위해 편성된 서울시 예산이 894억 2,600…

송아량 서울시의원, 도봉구 지중화사업 예

도봉구가 공중에 거미줄처럼 얽힌 전선(가공배전선로)을 땅 속에 묻는 지중화(地中化)사업의 2020년도 대상지로 도…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명절엔 전통시장 이용해요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삶의 질 높이는 ‘녹색 인프라’

이성 서울 구로구청장

여가부와 여성친화도시 조성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