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찬스’ 감사원 감사 착수, 서울시교육청 인사잡음 들

서류 조사 등 거쳐 지난달 18일 본격 감사 돌입

무상교통·노면전차… 시민생활권 보장 시동

도농복합도시 화성시의 ‘교통복지 정책’

이태원 방역클라쓰 시즌2…어서 와요

[현장 행정] 손수 청소 솔 든 성장현 용산구청장

성수 용답동, 전통시장 연계형 도시재생사업 시범사업 선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성동구는 전통시장과 저층주거지를 연계한 새로운 형태의 도시재생 사업인 ‘전통시장 연계형 도시재생사업’의 시범사업지로 용답동이 선정됐다고 9일 밝혔다.

전통시장 연계형 도시재생사업은 전통 재래시장이 대형마트 등에 밀려 낙후되는 것을 막기 위해 상권 활성화와 주변 주거지 환경개선을 동시에 모색하는 새로운 도시재생 모델이다.

인근 재개발과 재생사업에서 소외된 채 노후화가 진행 중인 용답동은 지난해 5월 용답상가시장을 중심으로 용답중앙길 69 일대 10만 8000㎡ 지역이 후보 대상지로 선정됐다. 구는 현재 진행 중인 성수(근린재생일반형), 마장(중심시가지형), 용답(장안평 중심시가지형), 용답(골목길 재생), 송정(근린재생 일반형), 사근(근린재생 주거지지원형) 등 총 7개 지역에서 모든 유형의 도시재생사업을 추진하게 됐다.

문경근 기자 mk5227@seoul.co.kr

2020-02-10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정은경 “깜깜이 감염 제일 싫어”

“고위험군으로 이어질까 가장 우려”

“취약노동자 23만원씩 지원”

이재명 경기도지사

차 없어도 병원 고민 ‘NO’

행복택시 만든 김미경 은평구청장

해외 유입 야생동물 엄격 관리

정세균 총리 “제2코로나 막자”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