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령자 운전면허 반납·인센티브 신청 주민센터서 한번에

8월부터 주민센터 ‘원스톱 서비스’ 구축

유해성분 328배… 수입 어린이 ‘위해제품’ 83만점 적발

관세청, 올 4~5월 학용품 등 집중 단속

“우리 지자체로 놀러 오세요”… 침체된 지역 관광 살리기

인천시 호텔 비용 부담 붐업 프로모션, 경북 1500개 숙박업소 할인 이벤트

과천시,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구축 사업’ 추진

방범, 방재, 교통, 환경분야 도시정보 유기적 연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도 과천시는 국토교통부에서 공모한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구축 사업’의 대상지로 선정돼 국비 6억원을 지원받게 됐다고 12일 밝혔다.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구축 사업은 2015년부터 국토교통부, 경찰청, 국민안전처 등이 연계협약을 통해 지자체에 확대·보급 추진 중인 공모사업이다. 지자체의 방범·방재, 교통 등 분야별 정보시스템을 기반 소프트웨어인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으로 연계하여 지능화된 도시기반을 조성한다.

시는 해당 사업이 완료되면 도시의 방범, 방재, 교통, 환경 분야 정보가 유기적으로 연계될 수 있다. 이를 활용한 도시 관리의 효율성이 높아질 것으로 시는 기대하고 있다.

특히 112센터 긴급영상 지원, 112 긴급출동 지원, 119 긴급출동 지원, 재난상황 긴급대응 지원, 사회적 약자 지원 등 5대 국민안전서비스가 효과적으로 가동돼 긴급상황 발생 시 골든타임 확보가 가능해진다. 시는 기존의 폐쇄회로(CC)TV 통합관제센터와 교통정보센터를 연계해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을 올해 연말까지 구축할 계획이다.

한편 시는 해당 공모사업 선정을 위해 지난 7일 열린 통합플랫폼 공모사업 2차 현장평가에서 김종천 과천시장이 직접 브리핑을 하며 평가위원에게 사업계획을 설명하는 등 사업의 필요성을 적극적으로 알려 좋은 평가를 받았다. 김 시장은 현장평가에 앞서, 오산시의 스마트시티 통합운영센터를 방문해 구축 사례를 직접 확인하기도 했다.

김 시장은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구축으로 시민이 더욱 편리하고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는 도시를 만들어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남상인 기자 sangin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방역, 방역, 다시 또 방역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싹수 있는’ 기업 키우는 송파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KTX 의정부 연장 필요”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학교방역 비상대책 체계 구축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