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륙의 바다’ 장성호, 금빛 출렁다리에 일렁이는 호반의

장성군 ‘옐로출렁다리’ 개통 뒤 수변 트레킹 각광

박원순 “신천지, 파렴치한 반사회 단체”… 예배 강행 교

朴 “종교의 자유보다 국민 생명권이 중요”

영등포 “국회 뒤편~서강대교 봄꽃길 폐쇄”

새달 초까지 교통·보행 전면 차단

사회 약자 품은 금천 ‘자치행정 4관왕’

작년 4개 분야 친화도시 인증 눈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해 아동, 청년, 사회적경제, 여성 분야에서 친화도시 인증을 받은 금천구의 사업 현장 모습. 사진은 금천구 아동의회.
금천구 제공

서울 금천구가 지난해 4개 분야에서 사회적 약자를 위한 친화도시 인증을 받아 눈길을 끌고 있다. 아동, 청년, 사회적경제, 여성 등 자치행정 분야의 ‘그랜드슬램´을 달성했다. 구는 올해 사회적 약자를 위한 정책을 적극적으로 펼칠 계획이다.

구는 지난해 7월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을 획득했다. 유성훈 금천구청장 취임 이후 아동주민토론회를 개최해 의견을 수렴하고, 지난해 조직 개편에서 아동청년과를 신설한 게 인정받았다. 찾아가는 아동권리교육, 부모교육아카데미, 청소년어울림마당, 아동 및 청소년의회 활동, 아동안전보험가입 등 아동 권리 증진을 위한 다양한 노력도 높은 점수를 받았다. 올해는 아동친화예산서를 발간하고, 학부모나 아동 시설 종사자를 대상으로 아동권리교육을 할 예정이다. 금천 청소년 프리마켓 행사도 개최한다.


지난해 아동, 청년, 사회적경제, 여성 분야에서 친화도시 인증을 받은 금천구의 사업 현장 모습. 사진은 ‘청춘삘딩’에 자리한 공유주방.
금천구 제공

9월에는 청년친화헌정대상 종합대상을 받았다. 청년 활동 공간인 ‘청춘삘딩´을 운영하고, 청년 커뮤니티를 지원하거나 거점별 청년 활동 공간을 운영한 게 주효했다. 청년의 창작 활동을 위해 무한상상스페이스, 금천마을예술창작소 어울샘 등 공간과 프로그램도 지원한다. 청년기업가, 근로자, 예술인을 위해 3개 동 48가구의 G밸리 하우스를 운영하고 청년주택 2개 동 27가구를 공급했다. 구는 하반기에 청년의 진로 설계와 창업을 지원하는 금천청년꿈터를 착공할 예정이다.


지난해 아동, 청년, 사회적경제, 여성 분야에서 친화도시 인증을 받은 금천구의 사업 현장 모습. 사진은 여성을 위한 호암산 숲태교 프로그램.
금천구 제공

12월에는 고용노동부가 주관하는 사회적경제 친화도시와 여성가족부가 주관하는 여성 친화도시로 연이어 선정됐다. 구는 ‘금천구 사회적경제허브센터´를 신축하고, 사회적경제 제품을 주민들이 쉽게 접할 수 있도록 독산동에 있는 롯데마트 금천점에 ‘사회적경제 공동판매장´을 열었다. 현재 11개 기업이 활용하는 사회적경제 공동 브랜드 ‘금천 made in Seoul´ 홍보를 위해 리플릿과 책자도 배포할 계획이다. 기업 자생력을 높이기 위해 공공구매도 지난해보다 늘린다.


지난해 아동, 청년, 사회적경제, 여성 분야에서 친화도시 인증을 받은 금천구의 사업 현장 모습. 사진은 유성훈(오른쪽) 구청장이 찾은 사회적경제 공동판매장.
금천구 제공

구는 주민들의 성인지 감수성을 향상하기 위해 새로 임명되는 통장, 반장을 대상으로 성인지 교육을 의무화하고 있다. 앞으로도 고용이 중단된 여성의 배움을 지원하거나, 온종일 돌봄 등 여성을 위한 정책을 확대할 계획이다. 임신부를 상대로 한 호암산 숲태교 프로그램은 꾸준한 인기를 끌고 있다.

유 구청장은 “아동, 청년, 여성 등 다양한 계층의 의견을 반영한 정책으로 주민 모두가 건강하게 생활하는 도시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민영 기자 min@seoul.co.kr
2020-02-13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전세계가 ‘콘돔’ 수급 비상 걸렸다는데... 왜

전 세계적인 코로나19 확산 사태가 콘돔 수급으로까지 불똥이 튀었다.말레이시아 정부가 지난 18일부터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기부 릴레이, 지역 기업도 동참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피해 업소 재산세 감면 검토”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임대주택 청년·어르신 고루 돕는다

이창우 서울 동작구청장

‘사회적 거리두기’ 직접 홍보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