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로구, 교통비 절약하는 ‘알뜰교통카드’ 추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종로구는 주민 교통비 절감 및 대중교통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광역알뜰교통카드 연계 마일리지 지원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14일 밝혔다.

국토교통부가 시행하는 광역알뜰교통카드 지원 사업은 일정 횟수 이상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경우 도보, 자전거 이동거리에 따라 마일리지를 지급하는 제도이다. 교통비 절감은 물론이고 개인의 자발적 노력을 보상해 대중교통 활성화를 유도, 경제·사회·환경적 편익을 증대시키는 효과가 있다.

사용방법은 알뜰교통카드 마일리지 홈페이지에서 가입신청한 후 교통카드(신용/체크)를 발급받아 월 15회 이상 대중교통을 이용하면 된다. 1회 최대 450원까지 마일리지가 적립되며 적립된 마일리지만큼 다음달 교통비를 할인받을 수 있다.

종로구에는 관내 총 218명의 주민이 알뜰교통카드 연계 마일리지 지원 혜택을 받고 있으며 지난해 10월1일부터 ‘광역알뜰교통카드 연계 마일리지 시범사업’을 추진했다.

국토교통부가 전국의 2019년 시범사업 참여자 1만2398명을 대상으로 한 조사 결과에 따르면 한 사람당 월 평균 1만505원의 교통비를 절감 받았으며 알뜰교통카드 사용 후 월 평균 대중교통 이용횟수가 1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향후 저소득 청년층에 대한 추가 마일리지 지급, 만 65세 이상 어르신들의 무임승차(도시철도 등) 후 통합 환승할인 가능한 카드 개발 등이 논의 중에 있다.

올해 지원대상은 시범사업 참여자를 포함해 주민 선착순 500명이며 자세한 사항은 교통행정과 또는 한국교통안전공단으로 문의하면 된다.

문경근 기자 mk5227@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평생 독신 ‘붉은공주’에게 바이러스 옮긴 사람

스페인 펠리페 6세 국왕 사촌 누나인 마리아 테레사 부르봉 파르파 공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를 받다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통장들 ‘가치 소비’ 의기투합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자율 휴업 다중시설 100만원 지원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4·19혁명 온라인 국민문화제’

박겸수 서울 강북구청장

마스크 봉제공장 찾은 구청장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