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 노래방, 휴업 동참 고맙습니다”

[현장 행정] 신림동 업소 격려한 박준희 구청장

손잡은 양천 상공인, 마스크 생산 ‘올인’

김수영 구청장, 관내 협동조합 방문

꿩 먹고 알 먹는 중랑 ‘그린파킹’

주차 공간 만들고 녹지 확보

광명시, 인천2호선 ‘인천대공원~독산 연장안’ 추진

차량기지는 현 시설 확장 사용…- 차량기지 선정시 인천시와 예타단계서 협의 예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광명시청 전경

경기 광명시는 지난 1월 인천2호선 신안산선 연장사업 최적안으로 “인천대공원~독산 연장안”을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해달라고 경기도·시흥시와 공동으로 국토부에 건의했다.

21일 광명시에 따르면 시는 인천2호선 독산역 연결을 추진하고 차량기지는 현행 시설을 확장해 사용해야 한다는 입장이다. 하지만 이 사업의 전제 조건이 돼야 할 차량기지 설치는 노선 유치 경쟁을 하는 지자체 간 기피시설로 합의되지 않고 이견이 있다.

경기도·광명시·시흥시는 인천시가 인천 운연 차량기지를 확장해 사용하는 것이 타당하다는 의견을 제출했고, 인천시는 광명시에 차량기지를 설치하는 것이 타당하다고 주장해 현재 관련 지자체 간 합의가 이뤄지지 않은 상태다.

지역균형발전은 수도권과 지방간에만 적용되는 것이 아니며 수도권 안에서도 반드시 지켜져야 할 원칙이다. 그런 점에서 인천시든 서울시든 모든 차량기지를 광명에 두겠다는 주장은 광명에 희생을 강요하는 것이며 이미 차량기지 2개가 설치돼 있는 광명시로서는 또 다른 차량기지가 들어서는 것에 대해 결코 동의할 수 없다는 입장이다.

광명시에서는 인천 2호선은 운연차량기지를, 서울은 구로차량기지를 잘 활용하면 되는데, 차량기지를 새로 만들 필요 없이 현 기지로도 얼마든지 노선을 연결할 수 있다는 의견이다.

광명시는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해 지속적으로 인천시와 경기도· 시흥시와 함께 협의해 해결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재산 4조’ 90세 회장 득남…40대 부인 보니

국제 자동차 경주대회인 포뮬러 원(F1)을 2017년까지 이끌었던 버니 에클스턴(90)이 90세에 아들을 얻을 예정이다.미국 CNN은 4일…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통장들 ‘가치 소비’ 의기투합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자율 휴업 다중시설 100만원 지원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4·19혁명 온라인 국민문화제’

박겸수 서울 강북구청장

마스크 봉제공장 찾은 구청장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