짜파구리 감칠맛 좋제, 다시마 키워 보람 크제

제철 맞아 활기 띤 완도군 금일도

서울 면세점 사실상 폐업 상태

서울연구원, 최근 16주 카드 거래 분석

도봉, 블랙박스로 초안산 등 산불 예방

태양광 이용 전기 공급 어려운 곳도 24시간 감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도봉구는 산불 예방과 감시를 강화하기 위해 초안산, 쌍문근린공원 등산로에 산불감시용 태양광 블랙박스를 설치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동진 도봉구청장

태양광 블랙박스는 전기가 공급되지 않는 산불취약지역에서도 24시간 감시할 수 있다. 구는 블랙박스 설치를 위해 예산 1200만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설치 위치는 ▲초안산근린공원 초안교 위(창동 산190번지) ▲초안산근린공원 창3동 어린이집 인근(창동 산194-2번지) ▲쌍문근린공원 선덕고등학교 뒤(쌍문동 산79번지)이다.

도봉구 관계자는 “이번 산불감시용 블랙박스 설치로 방화 등에 의한 산불을 예방하고 화재 원인 규명 및 산불 가해자 검거에도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해 초안산근린공원과 쌍문근린공원 청심천 입구에도 태양광 블랙박스를 각각 한 대씩 설치한 바 있다.

이외에도 구는 5월 15일까지를 봄철 산불방지 대책 기간으로 정했다. 산불방지대책본부 운영, 유관기관 합동 산불 진화훈련 등을 한다.

이동진 도봉구청장은 “산불 예방을 위한 최적의 장소를 선정해 산불 방지용 블랙박스를 설치함으로써 재난 발생 시 초기 대응력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윤수경 기자 yoo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아이·운전자 다 지킨다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학생에게 예방키트 안전 선물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학교 방역 가방 프로젝트 시작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초등 1년 충치, 주치의와 상의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