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찬스’ 감사원 감사 착수, 서울시교육청 인사잡음 들

서류 조사 등 거쳐 지난달 18일 본격 감사 돌입

무상교통·노면전차… 시민생활권 보장 시동

도농복합도시 화성시의 ‘교통복지 정책’

이태원 방역클라쓰 시즌2…어서 와요

[현장 행정] 손수 청소 솔 든 성장현 용산구청장

마스크 5000~6000개 뚝딱… 동대문 ‘미다스의 손’

[현장 행정] 답십리 봉제업체 찾은 유덕열 구청장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유덕열(왼쪽 두 번째) 동대문구청장이 지난달 27일 동대문구 답십리동에 위치한 봉제업체를 방문해 국민안심마스크 제작 상황을 점검하고 일손을 돕고 있다.
동대문구 제공

지난달 27일 서울 동대문구 답십리동에 있는 한 봉제업체를 방문한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도착하자마자 소매를 걷어붙이고 한쪽에 쌓인 마스크 품질을 확인하기 바빴다. 국민안심마스크 생산지정업체인 이곳은 전 직원 8명 중 5명이 마스크 제작을 전담하고 있었다.

저마다 마스크를 챙겨 쓰고 널찍한 테이블에 한 명씩 나눠 앉은 직원들은 능숙한 손놀림으로 이중 면으로 된 마스크 사이에 필터를 끼울 수 있도록 박음질을 하는 작업이 한창이었다. 이곳에서만 하루에 5000~6000장의 마스크가 수작업으로 만들어진다는 설명이다. 박음질이 완료된 마스크는 튀어나온 천의 끝 부분을 매끄럽게 잘라 다듬은 뒤 포장한다. 유 구청장을 비롯한 구청 직원들도 손 소독을 완료한 뒤 직접 가위를 집어 들고 마스크 천을 자르는 일을 자청했다.

앞서 동대문구는 마스크 수급 문제를 해결하는 동시에 지역 제조업체의 일감 창출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서울시 동북권 자치구 패션봉제산업발전협의회의 합의에 따라 지역 봉제조합을 통해 10만장의 국민안심마스크를 생산하기로 결정했다. 구는 이를 구매해 저소득층 취약계층과 사회복지시설 등에 배부한다.

이 밖에도 동대문구는 지역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2%대의 저금리로 업체당 최대 2억원까지 긴급 자금을 지원하고 있다. 코로나19 확진환자 방문으로 휴업에 들어가 어려움을 겪는 업체에도 취득세, 지방소득세 등의 신고·납부기한을 최대 6개월 범위 내에서 연장해 준다. 지역 식당 이용률을 높이기 위해 2월부터 구청사 구내식당의 휴무일을 월 1회에서 4회(매주 금요일)로 확대했다.

또 구는 코로나19로 매출이 줄어 임대료, 인건비 등 고정비용 감당이 어려운 소상공인을 위해 일시적으로 임대료를 낮춰 주는 ‘착한 임대료 인하 릴레이 운동’을 널리 홍보한 결과 지역의 경동시장과 동서시장의 임대인들이 동참해 지난달부터 다음달까지 점포 임대료를 20% 인하하기로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경동시장 점포 748곳이 해당 기간 모두 2억 7000여만원, 동서시장 점포 55곳이 모두 6600만원에 이르는 임대료를 절감할 수 있게 됐다.

구는 더 많은 임대인이 운동에 동참할 수 있도록 지난달 19일 학계, 상공회, 소상공인회, 사업자대표 단체, 직능단체 대표 등 모두 17명으로 구성된 ‘동대문구 착한 임대료 인하 운동 추진위원회’도 발족했다.

유 구청장은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지역경제가 큰 타격을 입고 있다”면서 “구청 차원에서 가능한 모든 자원을 운용하고, 주민들의 협조를 유도해 어려움을 함께 이겨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김희리 기자 hitit@seoul.co.kr

2020-04-02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정은경 “깜깜이 감염 제일 싫어”

“고위험군으로 이어질까 가장 우려”

“취약노동자 23만원씩 지원”

이재명 경기도지사

차 없어도 병원 고민 ‘NO’

행복택시 만든 김미경 은평구청장

해외 유입 야생동물 엄격 관리

정세균 총리 “제2코로나 막자”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