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화 앞둔 뉴타운 30만평… 용산의 ‘용틀임’이 시작됐다

[Seoul 구청장과 톡~톡] 성장현 용산구청장

“살고 싶고 찾고 싶은 남원 이끌겠습니다”

이환주 전북 남원시장 인터뷰

안양시, 빅데이터 분석·융합으로 과학 행정 추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사회적 약자와 연결 데이터 가치 극대화


스마트원격검침을 활용한 고독사 예방 서비스 개념도. 안양시 제공. 안양시 제공

경기도 안양시가 스마트한 시정의 원천인 빅데이터 분석 결과를 활용한 과학 행정에 나선다. 시는 사물인터넷(IoT) 기술 기반의 모니터링으로 데이터를 수집해 새로운 부가가치를 창출할 계획이라고 28일 밝혔다.

시는 주거생활 필수 시설인 수도사용량 데이터를 활용한 ‘스마트원격검침 시스템’을 구축한다. 이는 데이터 이상패턴을 감지해 현장에 가지 않고도 누수발생 상황을 예측해 수자원 낭비를 방지할 수 있다. 일정기간 수도사용량을 분석, 사회적 약자인 홀로 사는 노인 위급상황을 감지, 대처해 데이터 가치를 극대화할 계획이다.

조명, 조도를 제어할 수 있는 ‘스마트가로등’ 원격제어시스템도 마련했다. 실시간 모니터링을 통해 고장 시 즉시 대응할 수 있는 스마트가로등은 통행량을 분석해 시간대별 가로등 원격제어가 가능해 에너지 절약에도 효과적이다. 골목을 밝히는 단순 기능에 그치지 않는다. 1인 여성가구, 사고발생지역 등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범죄취약지역을 찾아내고 방범용 폐쇄회로(CC)TV와 연계해 범죄를 예방한다.

버스정류장 등에 미세먼지 측정 IoT 센서를 설치해 ‘미세먼지 스마트 모니터링 시스템’을 구축한다. 이 시스템은 미세먼지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측정·수집해 농도 데이터에 따른 도로청소차량의 최적운행 경로제공을 가능하게 한다.

또한 통행량, 기후, 녹지 등 주변환경 데이터 간 융합분석을 통해 미세먼지 발생원을 점검하고, 녹화계획 등 세부적인 맞춤형 미세먼지 저감 대책을 마련할 수 있다. 시는 최근 국토교통부와 한국산업단지공단이 수집한 12종 데이터를 활용해 미세먼지 측정 IoT센서 설치 우선지역을 선정할 계획이다.

남상인 기자 sangin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한 명의 아이도 차별 없이 ‘쑥쑥’

유동균 서울 마포구청장

“낙성벤처밸리에 스타트업 공간”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안심홈’ 신청하세요”

문석진 서울 서대문구청장

통일장관 넘어 대선까지 날까

이인영 통일부 장관 후보자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