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주대첩 그린 강감찬 축제 15만명 즐겼다

관악, 강감찬 주제로 도시브랜딩 작업

새만금청, 세계경제 중심지 뉴욕에서 투자유치 활동 전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새만금청, 세계경제 중심지 뉴욕에서 투자유치 활동 전개
- 뉴욕상공회의소와 투자유치 업무협약 체결 -
□ 새만금개발청(청장 김현숙)은 9월 16일~20일 미국 동부의 뉴욕 및 워싱턴에서 투자유치 활동을 전개했다고 밝혔다.
 ○ 새만금개발청은 9월 20일 뉴욕 맨하탄에서 개최된 ‘뉴욕상공회의소 비즈니스 엑스포’에 참가해 새만금의 매력적인 투자환경을 발표하고 관심 있는 기업인투자자 등과 개별 상담을 하는 등 현지의 높은 관심을 끌었다.
 ○ 뉴욕상공회의소는 25년의 오랜 역사와 3만여 명의 회원을 보유한 매우 영향력 있는 경영인 단체이며, 뉴욕 비즈니스 엑스포는 매년 2천여 개의 글로벌 기업이 참여하여 열리는 대규모 행사이다.
□ 새만금개발청은 뉴욕상공회의소와 상호투자 촉진을 위한 정보 공유, 투자유치 활동 지원,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한 홍보 협력 등의 내용을 주요 골자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적극적인 협력을 약속했다.
 ○ 뉴욕상공회의소 마크제프 회장은 “아시아 진출을 희망하는 기업들에게 새만금을 적극적으로 소개하겠다.”라고 말했다.
 ○ 또한, 뉴욕라디오 에이엠(AM)920 등 현지 언론에서도 새만금개발청의 투자유치 활동을 취재하는 등 많은 관심을 보였다.
□ 아울러, 새만금개발청은 데이터센터와 정보기술(IT) 분야 관련 공공기관과 관련 협회 등을 방문해 투자유치 활동을 펼쳤다.
 ○ 세계 최대 규모의 데이터센터 집적 지역인 버지니아주 라우던 카운티 경제개발부(Loudoun County Economic Development)를 방문해 새만금의 데이터센터 입주 여건을 설명했으며, 관계자로부터 한국 진출에 관심이 있는 기업을 소개받기도 했다.
   - 라우던 카운티에 데이터센터가 집적하게 된 주요 요인은 우수한 광케이블 여건, 저렴한 전력 요금, 우수한 인력 공급 등인 것으로 알려졌다.
 ○ 새만금개발청은 라우던 카운티 관계자와 상호 경험과 지식을 공유하고 효율적인 홍보를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하고 협력에 필요한 기술적인 사항들을 검토하기로 했다.
 ○ 또한, 북버지니아 정보기술(IT) 기업협회인 엔브이티씨(NVTC; North Virginia Technology Council)와 워싱턴 DC에서 개최된 정보기술(IT)산업협회 행사에도 참석해 새만금의 투자 여건을 소개했다.
□ 새만금개발청 배호열 개발전략국장은 “글로벌 자유무역의 중심지라는 새만금의 비전을 실현하기 위해 투자유치 대상 지역을 기존의 아시아 중심에서 미국유럽 등으로 확대해 투자유치를 촉진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2019-09-26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만취여성, 택시기사에 ‘신음소리’ 내다 징역형

법원, 30대 여성에 징역 6개월에 집유 1년 선고신상정보 등록…신상정보 공개·취업 제한은 면제만취한 채 택시를 탔다가 택시기…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술냄새 대신 책향기 나는 영등포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재정분석평가 2년 연속 ‘우수’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경청·공감의 리더십”

차준택 인천 부평구청장

바이오헬스 창업생태계 협약

은수미 경기 성남시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