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라져가는 향토 민요 2만곡, 이곳에 ‘저장’

서울시, 종로구에 우리소리박물관 개관

배달 오토바이 단속 강화가 능사?… 정부 ‘안전 대책’ 빈

민관 열흘간 ‘교통안전 확보 방안’ 논의

뮤지컬 ‘삼국유사’ 군위 명품브랜드로 태어난다

인각사와 공동 제작 새달 28·29일 공연…김수환 추기경 테마 뮤지컬 이어 제작

2019년 제 10차 재외명예영사 방한초청사업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외교부는 재외명예영사들을 초청하는 「2019년 제 10차 재외명예영사 방한 초청사업」을 10.21.(월)-10.26.(토) 간 실시하여 재외명예영사들의 한국에 대한 이해 제고 및 한국과의 유대감 증진을 추진할 예정이다.  
    ※ 재외명예영사는 우리 공관(대사관, 총영사관)의 외교활동을 지원하는 민간외교사절로서 해외에서 재외국민을 보호하고, 해당 국가와의 정치경제문화교육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을 제공하며 현재 세계 88개국에서 150명이 활동하고 있음.
□ 올해 초청사업에 참가하는 15개국* 15명의 재외명예영사들은 △재외명예영사 역할 관련 세미나 참석, △SK 티움을 비롯한 산업 시찰, △한국 문화 체험 등 다양한 일정에 참여하며 이를 통해 한국의 정치경제사회문화 등에 대해 폭넓게 이해하는 기회를 가질 예정이다.
    ※ 참가국: 가이아나, 기니, 니제르, 멕시코, 미국, 슬로바키아, 벨기에, 보스니아헤르체코비나, 아이티, 우크라이나, 잠비아, 지부티, 캐나다, 포르투갈, 호주
□ 외교부의 재외명예영사 방한 초청사업은 2010년부터 시작되어 올해 10회째를 맞으며 △전세계적인 친한 인사 확대, △재외국민 보호 등 우리 정부의 외교역량 강화에 기여하는 동시에 △우리나라와 재외명예영사가 주재하는 국가와의 실질협력 증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끝.

2019-10-18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중학생과 성관계 기획사 대표 ‘위자료 3만원’

연예기획사를 운영했던 A(50)씨는 중학생을 성폭행한 혐의로 2013년 구속 기소됐습니다. 2011년 15세였던 중학생을 만나 수차례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성동 평생교육엔 3철학이 있다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귀 기울이니 민원 술술 풀렸네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적극행정 ‘접시’ 깨도 보호”

황서종 인사혁신처장

어르신의 인생, 작품이 되다

문석진 서울 서대문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