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96% “고향사랑기부제 몰라”

文정부 국정과제 무산 위기

최저임금 미만 장애인 1만명…대책도 ‘땜질’

중증발달장애인 일자리부터 만들어야

제29차 한-호 에너지자원 협력위 개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제29차 한-호 에너지자원 협력위 개최
- 수소, 천연가스, 재생에너지, 광물 등 양국간 에너지분야 현안 논의 -
- 한·호 에너지 및 광물 MOU 연장 및 민간 한·호 수소산업 발전 협력 MOU 체결 -
 
□ 산업통상자원부(장관 : 성윤모)11.12(화), 호주 캔버라 하야트 호텔에서 호주 산업혁신과학부·에너지환경부와 제29차 한-호 에너지자원 협력위를 개최함
 
<한-호 에너지자원 협력위 개요>
ㅇ (일시·장소) 11.12(화), 09:00∼14:50, 호주 캔버라 하야트 호텔
 
ㅇ (참석자) 한-호 정부 및 에너지기업․연구기관 등 60여명
- (한) 주영준 에너지자원실장(수석대표), 에경연, 가스공사, H2Korea 등
- (호) 마이크 로슨 산업혁신과학부 차관보(수석대표), 에너지환경부, CSIRO 등
 
* 한호 에너지자원 협력위(실장급)는 1980년부터 지속되어 온 양국간 에너지․광물자원분야 공식 협력창구로 정례적으로 양국을 오가며 개최되고 지난 2016년 서울 개최이후 3년만에 개최
 
□ 이번 29차 협력위에서는 수소, 재생에너지, 가스, 광물 등에 대한 양국간 에너지분야 정책을 공유하고 협력 방안을 모색함
 
(수소협력) 지난 9월 양국 정부가 체결한 ‘수소협력 의향서(Letter of Intent, LOI)’에 이어, 민간기관간 한-호 수소산업 발전협력 MOU 체결을 통해 양국간 수소협력을 양적‧질적으로 확대
 
* 호주는 ‘20년 2월 수도인 캔버라에 ’호주 1호 수소 충전소‘를 완공할 예정이며 주정부가 현대차로부터 구매한 수소차 20대를 충전소 완공 시기에 맞춰 인도받아 관용차로 운용하는 등 수소 모빌리티를 적극 추진 중
(천연가스) 우리나라 제2위 LNG 수입국* 호주와 안정적인 LNG 수급을 위해 공조하기로 합의하고, 호주와 공동 추진 중인 LNG 개발‧생산사업**의 성공적인 운영을 위해 지속 협력
 
* 한국은 ’18년 호주에서 LNG 약 787만톤 수입(전체 수입량의 17.9%)
** 한국가스공사의 호주사업 투자액 : $58.9억(GLNG: $39.7억, Prelude: $19.2억)
 
(재생에너지) 양국이 모두 재생에너지 확대 정책을 적극 추진 중인 바, 정책 및 정보 교류, 공동프로젝트 등 협력을 확대
 
* 호주는 파리협약 이행을 위해 2020년까지 발전량 비중 23%(33TWh) 목표
** 서부발전 컨소시엄, 호주 빅토리아주 배너튼 110MW 규모 태양광사업 연내 완공 예정
 
(광물) 유연탄, 철광석 등 전통적인 광물자원분야 뿐만 아니라 산업구조 변화에 따라 수요 확대가 예상되는 리튬 등 희유금속분야로 협력을 확대
 
* ‘18년 호주에서 유연탄, 철광석 등 광물 약 1억톤 수입(전체 수입량의 42.3%)
* 현재 호주에서 유연탄 16개(포스코, 광물공사 등), 철광 3개·망간광 1개·리튬 1개(포스코), 금광 1개(SK네트스), 연광·아연광 1개(고려아연) 등 23개 프로젝트 진행 중
 
양측은 ‘한-호 에너지 및 광물 자원 MOU'를 갱신하고 민간 ‘한-호 수소산업 발전 협력 MOU' 체결하여 양국간 에너지 협력의 지평을 확대함
 
<MOU 체결 내용>
‘한-호 에너지 및 광물 자원 MOU' 갱신(’99년 旣체결)
호주 산업과학혁신부 + 에너지환경부와 한국의 산업통상자원부
주요내용 : 기존 석유, 가스, 광물 에너지 협력에서 재생에너지 및 수소분야로 확대
 
② 민간 ‘한-호 수소산업 발전 협력 MOU' 체결
체결주체 : 호주 수소위원회(AHC)와 한국 수소융합얼라이언스(H2Korea))
주요내용 : 양국 수소산업 협력을 위한 실무작업반 구성 및 운영, 기술 및 정보교환을 위한 전문가 교류 등 협력
 
□ 양측은 2020년 한국에서 제30차 한-호 에너지자원 협력위를 개최하기로하였음. 끝.
 
2019-11-12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곰탕집 성추행’ 아내 심경 “남편이 만졌다면

추행 여부 등을 두고 사회적 논란이 일었던 일명 ‘곰탕집 성추행’ 사건의 피고인에게 유죄가 확정됐다.피고인의 아내는 12일 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일일 산타가 된 관악구청장

박준희 구청장 ‘소망배달부’ 사업

“쪽방 외풍 막아요”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안전 경영 인증받은 종로 공사장

김영종 서울 종로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