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 대표 순천 정원 꽃피운다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강남에 케이팝 스타·한류팬 우르르… 9일간 K문화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영등포 주거침입 절도 피해 절반 뚝… 범죄 예방용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농식품부, 집중호우 피해농가 일손돕기 구슬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정황근, 이하 농식품부)는 최근 집중호우로 농경지 침수 등 농업피해가 증가함에 따라 피해가 심각한 충남 부여군에서 ‘피해농가 일손돕기’를 실시하였다.


 


  일손돕기는 농식품부 직원 30여 명이 참여하여 멜론 수확작업, 피해 농업시설물 잔해 및 토사 제거작업 등을 실시하였다.


 


  충남 지역은 이번 집중호우(8.8~17)로 1,121ha의 농작물이 침수되거나 유실되고, 가축 6.8만 마리가 폐사하는 등 전국에서 가장 큰 피해를 입어 피해농가의 조속한 영농 재개를 위한 인력지원이 절실한 상황이다.


 


   * 피해 현황(8.17일 08시 기준): (전국) 농작물 1,856ha, 가축폐사 10.2만 마리
(충남) 농작물 1,121ha, 가축폐사 6.8만 마리


 


  한편 소속산하 기관 임직원도 금주 중 집중호우 피해지역을 대상으로 농업시설물 잔해 및 토사 제거, 배수로 정비 등 현장 실정에 맞는 피해복구 지원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번 피해농가 일손돕기는 코로나19 확산세가 지속되고 있는 점을 고려하여 마스크 착용, 소독제 사용 등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하면서 진행하였다.


 


  농식품부 박수진 농업정책국장은 “이번 집중호우로 인해 피해를 입은 농업인들이 조기에 영농을 재개할 수 있도록 복구 및 인력지원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히며, “농업인들은 병충해 적기 방제 등 2차 피해 방지를 위해 적극적인 노력을 기울여 주실 것”을 당부하였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서울·부산서도 벤치마킹 일류 생태수도 도약할 것”

‘성공 개최 올인’ 노관규 순천시장

“아산만 일대를 글로벌 4차 산업 메가시티로”

경기·충남지사 베이밸리 건설 협약

서대문, 발달장애인 실종 막게 스마트 기기 지원

서울 거주 250명 통신비도 지급

BTS 콘서트 기념해 10월 ‘부산 방문의 달’ 지

숙박·관광시설 할인 쿠폰 제공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