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력공기업 하반기 1309명 채용

한전 등 10% 늘어… 한수원은 ‘반토막’

“공공성·연대성 되살리는 게 과제”

김부겸 장관 취임 100일 ‘공무의 무게’ 배포

60년전 독도 영웅 33인, 섬 모습과 재현

이달 울릉도에 독도의용수비대 기념관 준공

행안부 “유언비어 유포 엄단”…경찰, 을호 비상령

수정 : 2010-05-21 00:4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행정안전부는 20일 천안함 사태 조사 결과 발표 직후 긴급 확대간부회의를 열어 침몰 원인 등을 둘러싼 근거 없는 비방이나 불법행위를 엄단하기로 했다. 또 정부 청사경계 강화를 위해 민원인의 청사 출입을 원칙적으로 금지하기로 했다.

맹형규 행안부 장관은 실·국장과 경찰청·소방방재청 차장이 참석한 회의에서 “국법 질서나 사회통합을 저해하는 허위사실, 유언비어를 남발하는 행위를 철저히 단속하겠다.”고 강조했다. 특히 사이버 공간에서 근거 없는 비방, 불법행위가 만연하지 않도록 세밀하게 점검하라고 지시했다.

한편 경찰청도 북한의 도발 가능성 등에 대비해 20일 오후 6시를 기해 전국 경찰관서에 을호 비상령을 내렸다. 경찰은 천안함이 침몰한 3월26일에도 서울·인천·경기·강원 등 4개 지방청에 을호 비상령을 발령했었다.

이재연기자 oscal@seoul.co.kr
2010-05-21 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명박 ‘국정원 공작’ 논란에 직접 입장 표명

이명박 전 대통령이 자신의 재임 시절 국가정보원의 사이버 댓글 공작과 대선 개입, 문화·예술인 블랙리스트 의혹이 커지면서 직…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이웃끼리 ‘희망 결연’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의 ‘보듬누리’

동화 구연자가 된 양천구청장

김수영 구청장 ‘책 읽어주세요’ 동참

구로 제수용품 최대 30% 할인

28~29일 구청광장·시장서 행사

영화 보고 독서 골든벨 울리고

관악구, 강감찬 축제…11월 책잔치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