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틀에 한 명… 경기 닥터헬기, 생명 구했다

소방시스템 연계 24시 구조·구급 업무

국회 보낸 4개 법안 싸고 고용부 긴장

탄력근로·ILO협약 비준 등 현안 첨예한 이견에 통과 낙관 어려워

마포, 당인리발전소 일대 역사문화거리 조성

상수동 사거리~양화진 공원 1㎞ 구간

서울시 도심권인생이모작센터 2호 종로에 개관

구직 상담실·동아리방 갖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베이비붐 세대의 인생설계, 사회공헌, 창업·취업을 지원하는 서울시 도심권인생이모작지원센터가 종로구 돈의동에 10일 문을 열었다. 지난해 2월 은평구에 이어 2호다. 이번 도심권인생이모작지원센터는 도심 중심부에 자리 잡아 접근성이 뛰어난 게 특징이다.


10일 종로구 돈의동에서 열린 ‘도심권 인생 이모작 지원센터’ 개관식에 참석한 박원순(왼쪽에서 여섯 번째) 서울시장과 정세균(다섯 번째) 새정치민주연합 의원 등이 테이프 커팅 뒤 손뼉을 치고 있다. 센터는 베이비부머에 대한 제2인생 설계와 창업, 취업 등을 종합 지원한다.
도준석 기자 pado@seoul.co.kr

센터는 돈의동 동의빌딩 내 5개 층에 연면적 1053㎡ 규모로 자리했다. 지하 1층에 30~40명을 수용하는 문화교실과 커뮤니티 공간 ‘사랑채’가 있다. 1층엔 독서, 정보검색, 휴식이 가능한 도서관과 구직상담실을 갖췄다. 2·7·8층엔 인생재설계를 위한 교육과 동아리 활동을 할 수 있는 배움터·채움터·익힘터·이룸터 등이 입주했다. 8·9층엔 옥외테라스, 옥상정원 등 휴식공간이 마련됐다.

센터에서는 인생설계, 사회공헌·자원봉사·재능나눔, 창업지원·재취업훈련 5개 분야 21개 교육과정과 찾아가는 프로그램 3개 과정을 진행한다. 올해 4900여명이 참여할 수 있다.

박원순 시장은 “현재 서울시에만 146만명, 9명 중 1명은 제2의 인생설계를 준비하는 베이비부머”라며 “센터가 이들의 새로운 인생 후반전에 마중물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황비웅 기자 stylist@seoul.co.kr
2014-07-11 2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윤석열 ‘MB정부 쿨’ 공개 발언했다가 결국...

윤석열 검찰총장이 17일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대검찰청 국정감사에서 ‘이명박정부 때 검찰의 중립성이 가장 잘 보장됐다’는 취…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금천, 과학을 탐하다

유성훈 서울 금천구청장

주민 갈증 풀릴때까지

이승로 서울 성북구청장

반짝이는 아이디어 찾아요

조은희 서울 서초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