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 수업 소외 학생 없어야” 교사와 머리 맞댄 은평

[현장 행정] 김미경 서울 은평 구청장, 선일여고 방문

서울 소상공인 자금 대출 5조원 ‘불티’

市 금융지원 이미 4조 소진… 증액 검토

[국가직 7급 필기 D-2 준비 이렇게] 수정테이프 사용 가능…신분증 꼭 챙겨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오는 26일 서울 34개를 비롯한 전국 81개 시험장에서 국가직 7급 공무원 필기시험이 치러진다. 며칠 남지 않은 시험에 대비해 수험생들이 시험 당일 잊지 말아야 할 유의사항이 있다.

짧은 시간 안에 여러 과목을 학습해야 하는 수험생들은 시험이 임박할수록 더욱 압박감을 받아 평소의 생활리듬을 잃기 쉽다. 박문각 남부고시학원의 함경백 강사는 “무리한 욕심을 버리고 차분하고 규칙적인 생활을 하면서 우선 건강관리에 신경써야 한다”고 조언했다.

시험 당일에는 오전 9시 20분까지 시험장의 지정된 좌석에 앉아 있어야 한다. 시험장은 오전 7시 30분부터 열려 있으니 조금 일찍 시험 장소에 도착해 마음을 가다듬는 것이 좋다. 시험 당일은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전국 대부분 지방에서 비가 내릴 것으로 기상청은 예보했다. 무더운 여름인 점을 감안해 손수건과 우산을 준비하는 등 날씨에 대한 대비가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이번 시험부터는 본인 확인을 위한 신분증 인정 범위가 기존의 주민등록증과 운전면허증, 여권에다 장애인등록증(복지카드)까지 확대됐다. 수험생들은 시험 당일 아침 4가지 중 하나를 꼭 챙겨야 한다. 올해부터 답안지에 수정테이프 사용이 가능해진 만큼 필기구를 챙기면서 수정테이프도 미리 준비해 두는 것이 좋다. 수정액이나 수정스티커 사용은 불가하다.

국가직 7급의 경쟁률은 83.9대1로 지난해에 비해 낮은 편이다. 26일 치러지는 필기시험 이후 8월 21일부터 25일까지 5일 동안 점수가 공개되고 이의제기는 같은 달 24일과 25일 이틀간 이뤄진다. 필기합격자는 9월 17일 발표된다.

홍인기 기자 ikik@seoul.co.kr
2014-07-24 2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코로나 확진 연예인 “유흥업소 여성과 차에서.

일본에 다녀와 코로나19에 걸린 30대 남성 연예인과 접촉한 서울 강남구 논현동 거주 여성 2명이 잇따라 확진 판정을 받았다.서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코로나 ‘방역·경제·재정’ 대응

오거돈 부산시장 인터뷰

위기 청소년 울타리 ‘드림하우스’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감염 차단 선구자’ 서초의 대응

조은희 서울 서초구청장

입국자 가족 지원하는 영등포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