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 수업 소외 학생 없어야” 교사와 머리 맞댄 은평

[현장 행정] 김미경 서울 은평 구청장, 선일여고 방문

서울 소상공인 자금 대출 5조원 ‘불티’

市 금융지원 이미 4조 소진… 증액 검토

공인회계사 인기 ‘시들’…1차시험 지원자 4년째 감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공인회계사 시험 지원자가 4년째 줄었다.

금융감독원은 제50회 공인회계사 제1차 시험에 9천315명이 지원했다고 21일 밝혔다. 지난해(49회)보다 지원자가 10.8%(1천127명) 줄었다.

2008년 6천234명이던 1차 시험 지원자는 이후 급증세를 타 2010년(1만1천956명) 1만명을 넘어선 데 이어 2011년 1만2천889명까지 늘며 정점을 찍었다. 그러나 2012~2014년에 각각 1만1천498명, 1만630명, 1만442명 등으로 해마다 감소했다.

지원자가 1만명을 밑돈 것은 2009년(9천102명) 이래 6년 만이다.

1차 시험에서는 과락 없이 총점 330점 이상을 얻은 지원자 가운데 고득점자순으로 최소선발 예정인원(850명)의 2배수(1천700명)까지 선발한다. 따라서 이번 1차 경쟁률은 5.48대 1이다.

올해 지원자 평균 연령은 만 25.7세다. 응시자가 많은 연령대는 여성이 21~25세(비중 76.2%), 남성은 23~27세(66.5%)였다. 여성 지원자 비중은 32.1%로 지난해(31.2%)보다 조금 상승했다. 재학생과 졸업생 비중은 각각 72.9%, 26.2%였다.

1차 시험은 2월 15일에 치러지며 합격자는 3월 27일 발표된다. 1차 시험 장소와 시간은 오는 30일 공인회계사시험 홈페이지(http://cpa.fss.or.kr)에 공고된다.

2차 시험은 5월 14∼26일 원서접수를 거쳐 6월 27∼28일 치러진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코로나 확진 연예인 “유흥업소 여성과 차에서.

일본에 다녀와 코로나19에 걸린 30대 남성 연예인과 접촉한 서울 강남구 논현동 거주 여성 2명이 잇따라 확진 판정을 받았다.서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코로나 ‘방역·경제·재정’ 대응

오거돈 부산시장 인터뷰

위기 청소년 울타리 ‘드림하우스’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감염 차단 선구자’ 서초의 대응

조은희 서울 서초구청장

입국자 가족 지원하는 영등포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