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적 마스크 1일부터 요일 상관없이 살 수 있다

5부제 폐지… 2002년생 이후 5개 구매

스마트 에어샤워·도로 세척… 미세먼지 多잡는 동작

공사장 비산먼지 모니터링 시스템 구축

공직적격성평가 응시율 90.7%로 껑충

5급 공채 실질경쟁률 32.4대 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국가직 5급 공무원과 외교관 후보자 선발을 위한 공직적격성평가(PSAT) 시험의 응시율이 지난해(88.8%)에 비해 높아졌다.

인사혁신처에 따르면 PSAT 원서를 접수한 1만 3591명 가운데 실제로 1만 2325명이 시험을 치러 90.7%의 응시율을 보였다. 전체 선발인원(380명) 대비 실질경쟁률은 32.4대 1로 예년보다 경쟁이 한층 치열해졌다.

이는 다른 국가직·지방직 공무원 시험이나 자격증 시험에 비해 눈에 띄게 높은 수치다. 지원자가 가장 많은 일반행정직렬 전국모집의 경우 지원자 5277명 중 4871명(응시율 92.3%)이 시험을 치렀다. 외교관 후보자의 경우 지원자 844명 중 807명이 실제로 시험에 응시하면서 95.6%라는 높은 응시율을 보였다.

국가직 5급 재경직렬은 93.5%, 국제통상직렬 88.9%, 일반행정직렬 지역모집 92.3%, 교육행정직렬 88.4%로 나타났다. 반면 출입국관리직렬은 72.3%, 법무행정직렬과 검찰직렬도 각각 74.5%와 73.5%로 상대적으로 응시율이 낮았다.

홍인기 기자 ikik@seoul.co.kr
2015-02-26 23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긴급재난지원금 ‘착한 소비’ 로

김미경 서울 은평구청장

유치원-초·중·고 코로나 예방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국공립어린이집 늘린다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쪼그라든 골목경제 쫙쫙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