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와 타인의 개인정보 온라인에 올리거나 전송하지 마세

여가부, 아동·청소년 ‘디지털 성범죄 예방 7가지 안전 수칙’ 공개

특허 신속 심판 늘리고 심사 품질 높인다

특허심판원 ‘고품질 심판’ 대책 발표

‘최대 20% 할인’ 서울사랑상품권, 코로나 뚫고 1300억원

‘착한 소비’에 15% 할인·5% 캐시백 혜택

[의정 포커스] 이영심 강북구의회 운영위원장 “좋은 고등학교 신설 꼭 필요”

“區 고교생 절반 다른 구로 통학”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강북구 중학교 졸업생의 절반이 다른 구로 통학합니다. 고등학교 신설이 꼭 필요합니다.”

15일 서울 강북구의회 집무실에서 만난 이영심(49·여) 운영위원장은 “성북구, 종로구, 중구까지 통학을 하는 학생들을 바라볼 때마다 좋은 고등학교를 만들어야 한다는 생각이 절실해진다”고 밝혔다.


이영심 강북구의회 운영위원장

그는 최근 막내딸을 외국어고등학교에서 지역 내 고등학교로 전학시켰다. 이 위원장은 “공부에 너무 치이는 것 같기도 했고, 통학 거리가 거의 1시간에 가까워 너무 힘들어 보였다”며 “학부모로서 3명의 아이를 길러 보니 무엇이 시급한지 알겠더라”고 전했다.

이 위원장이 구의원에 도전한 것도 2005년 아이의 학교에서 학교운영위원을 맡은 게 계기가 됐다. 당시 급식 사고로 아이가 식중독에 걸렸고 급식 문제를 고치고 싶었다고 했다. 그는 “공부를 제대로 하려면 제대로 된 음식을 먹어야 하고, 올바른 식사 교육이 인성을 기른다고 믿는다”며 “2010년에는 위탁급식을 고집하던 학교장에게 대항해 서울 자치구 중 처음으로 직영급식을 하도록 만드는 데 기여한 바 있다”고 말했다.

그는 “초등학교 1학년인 아이들을 사탕으로 다루는 담임교사를 찾아가 ‘차라리 아이를 굶겨라’라는 책을 드린 적이 있을 정도로 먹는 것을 중요시한다”면서 “개인적으로 정부가 나서서 질 좋은 급식재료를 책임지고 공급하길 바라는 마음이 있다”고 전했다.

이 위원장은 예산의 한계로 구립어린이집을 많이 늘리지 못하는 상황에서 초등학교 병설유치원이 해법이 될 수 있을 것으로 봤다. 그는 “남아도는 초등학교 교실을 이용하는 병설유치원은 교육비가 저렴하고 교육 환경과 프로그램이 좋아 학부모들이 선호한다”면서 “구체적으로 여건 조사부터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외 삼각산동에 문화체육시설이 필요하다고 했다. 이 위원장은 “삼각산동은 아파트가 많아 인구가 3만 5000명이나 되지만 문화체육시설이 부족하다”며 “서울시가 추진 중인 지역예술교육센터에 체육시설이 일부 포함돼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경주 기자 kdlrudwn@seoul.co.kr
2015-06-16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코로나 확진 연예인 “유흥업소 여성과 차에서.

일본에 다녀와 코로나19에 걸린 30대 남성 연예인과 접촉한 서울 강남구 논현동 거주 여성 2명이 잇따라 확진 판정을 받았다.서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코로나 ‘방역·경제·재정’ 대응

오거돈 부산시장 인터뷰

위기 청소년 울타리 ‘드림하우스’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감염 차단 선구자’ 서초의 대응

조은희 서울 서초구청장

입국자 가족 지원하는 영등포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