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정지때 약물 투여말라” 119 응급환자는?

소방청 구조사 업무 확대... 구조 범위 논란

지진·화학사고 현장 로봇 출동하다

재난안전硏 태화강서 종합훈련

내년부터 토요일에 공인중개사·노무사 시험

37개 국가자격시험 대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내년도 공인중개사, 공인노무사 등 국가전문자격 시험 일정이 공개됐다. 한국산업인력공단은 공단이 위탁받아 시행하는 37개 자격시험을 모두 토요일에 시행한다고 29일 밝혔다.

공단에 따르면 가장 많은 수험생이 응시하는 공인중개사 1, 2차 시험은 올해와 비슷한 시기인 10월 29일로, 사회복지사 1급 시험은 1월 23일로 확정됐다.

공인노무사는 1차 시험이 6월 4일, 2차 시험이 8월 13일부터 이틀간, 3차 시험이 10월 22일부터 이틀간 치러진다. 최근 유망직종으로 떠오르고 있는 관세사 시험은 1차가 4월 2일, 2차는 7월 9일로, 세무사 시험은 1차가 4월 23일, 2차는 8월 6일로 예정돼 있다. 변리사 자격시험은 법 개정으로 1, 2차 시험 원서를 분리 접수하고 응시 수수료도 기존 3만원에서 5만원으로 오른다.

대부분의 자격시험 일정은 올해와 비슷한 시기이지만 문화재 수리기술자 시험은 10월에서 3월로 앞당겨졌다. 또 관광통역안내사 시험은 연 1회에서 2회로 확대 시행된다. 청소년상담사 시험은 여성가족부의 특별 요청에 따라 내년에만 한 차례 추가 시행된다.

아울러 공단은 주 5일 근무와 주 5일 수업이 정착되면서 내년부터는 모든 시험을 토요일에 치른다.

또 지방 거주 수험자의 시간적·경제적 부담을 줄이기 위해 변리사, 관세사, 관광통역안내사 등 8개 자격시험의 시행지역을 대구, 대전, 광주 등으로 확대한다. 자격시험별 세부 시행 계획은 국가전문자격시험 홈페이지인 큐넷(www.Q-net.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홍인기 기자 ikik@seoul.co.kr
2015-11-30 10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구본무 회장 괴롭힌 ‘숙환’은...조부와 같은

LG그룹을 23년간 이끌어온 구본무 회장이 20일 숙환으로 별세했다.LG 그룹은 이날 구 회장이 가족이 지켜보고 있는 가운데 영면에…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성동의 특별한 아동친화 행정

경동초교와 이색 토론한 구청장

도시의 농촌… 흙에 살어리랏다

관악도시농업공원 첫 삽

佛 ‘파쿠르’에 빠진 금천 할매들

신바람 나는 할머니학교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