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 ‘공동육아방’ 면목동에도 생겼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중랑구가 오는 15일부터 면목5동주민센터에 현대식 놀이방과 전통 품앗이를 접목한 공동육아방을 연다고 10일 밝혔다.

지난 7월부터 운영 중인 망우본동복합청사 공동육아방의 호응이 좋아 면목5동주민센터 2층에 202㎡ 규모로 두 번째 공동육아방을 설치한 것이다. 1층에는 장난감대여센터도 있다.

공동육아방에는 연령에 맞는 테마놀이 체험 공간과 복합 실내놀이터, 작은 도서 공간이 있으며 수유실, 휴게실 등을 갖추고 있다.

이용 대상은 만 5세 이하의 미취학 아동 및 부모로, 아이를 동반한 보호자는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중랑구장난감대여센터 홈페이지(jungnang.webstore.kr)를 통해 사전 예약하면 된다. 하루에 2시간까지 이용이 가능하며 비용은 무료다.

구는 내년에 공동육아방을 중화동과 상봉동 지역까지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나진구 구청장은 “가정에서 아이를 돌보고 있는 부모들에게 육아 정보는 물론 공동육아 환경을 조성해 주기 위해 공동육아방을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지역 곳곳으로 확대 운영해 영유아 복지사업을 적극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경주 기자 kdlrudwn@seoul.co.kr
2015-12-11 1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쪼그라든 골목경제 쫙쫙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방역, 방역, 다시 또 방역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싹수 있는’ 기업 키우는 송파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KTX 의정부 연장 필요”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