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 상도유치원 막는다”…14만곳 안전 점검

학교·철도 등 국민 생활 밀접 시설 대상

올해 순천 관광엔 ‘감성 스토리’가 흐른다

2019 순천 방문의 해 ‘관광 밑그림’

“쓰레기 투기 안 돼”… CCTV는 청결 보안관

서울 마포구, 골목길 상습 쓰레기 투기 퇴치

[단독] 수도권 고속철 개통 8월로 또 연기

노반공사 지연·건설사 부도 등 여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강남지역에서 출발하는 고속철도이자 한반도의 엑스자형 고속철도망의 마지막 구간인 수도권고속철도 개통이 일러야 8월 중순쯤 가능한 것으로 확인됐다. 당초 2015년 말 개통 예정에서 2016년 상반기로 한 차례 미뤄진 데 이어 또다시 연기되는 것이다.

12일 국토교통부 등에 따르면 수도권고속철도 공정률은 85%에 이르는 가운데 오는 8월 15일 개통이 유력하게 거론되고 있다. 앞서 국토부는 지난해 12월 31일 수도권고속철도 건설사업(노반·궤도분야) 실시계획 변경을 고시하고, 2011년 5월 27일부터 2015년 12월 31일까지던 사업시행기간을 1년 연장했다.

개통이 늦어진 것은 신갈지역 단층대 지반 약화로 공사기간이 길어진 데다 경남기업 부도에 따른 지분 정리, 잇따른 인명사고 등으로 공사에 차질이 빚어졌기 때문이다. 국토부 철도건설과 관계자는 “안전이 강조되면서 개통 시기를 두 달 정도 늦춘 8월 중순으로 잡고 있다”면서 “시운전과 점검 시간을 확보하기 위한 조치”라고 말했다.

철도산업계는 “노반을 비롯해 전력과 신호공사가 마무리되지 않은 상황에서 개통을 서둘러서는 안 된다”면서 “안전을 위해 충분한 시운전을 거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지적했다.

고속철도는 개통 6개월 전에 모든 공사가 완료돼야 한다. 지난해 4월 1일 개통한 호남고속철도(오송~광주)는 2014년 8월 말 공사를 마무리한 후 11월 1일부터 시설물 검증시험과 영업 시운전 등을 실시했다.

수도권고속철도도 8월에 개통하려면 1월 중순쯤 공사가 마무리돼야 하는데 일정이 늦어지면 종합 시험운행 등이 단축될 수밖에 없다.

수도권고속철도 운영자인 ㈜SR도 곤혹스러운 분위기다. 개통이 늦어지면 인건비 등 비용 부담이 커지고 매출 손실이 불가피하기 때문이다. 8월 개통 시 손실은 줄일 수 있지만 추석 대수송기간이 임박해 부담이 가중될 수밖에 없다.

수도권고속철도는 수서에서 평택을 잇는 61.119㎞ 구간으로 3조 606억원이 투입된다. 전체 구간의 93.2%(56.939㎞)가 터널이고, 국내에서 가장 길고 세계에서 세 번째인 율현터널(50.3㎞)도 포함돼 있다.

대전 박승기 기자 skpark@seoul.co.kr
2016-01-13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현철 “한국당, 아버지 사진 당사에서 내려주

자유한국당 일부 의원들이 5·18 민주화운동은 ‘폭동’이었다고, 5·18 유공자들은 ‘괴물 집단’이라고 망언하자 고 김영삼 전…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금천구 ‘힙한 레미제라블’ 온다

청소년 뮤지컬 응원 유성훈 구청장

강서 의료관광, 복지부 공모사업

2012년부터 6차례… 국비 1억 확보

용산 ‘외국인 친화도시 프로젝트’

외교관 특강 등 각국 대사관과 협조

“관광으로 순천의 품격 높일 것”

허석 순천시장 인터뷰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