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개월 연속 인구 자연감소… 결혼 건수도 사상 최저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정신병원 입원 환자 3명 중 1명은 ‘강제 입원’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한국 유학 포기하는 외국인들… 지방대학 재정 빨간불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제2의 인생 설계는 울산 폴리텍대에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중장년·노인 대상 지원센터 개소

울산 지역 베이비붐 세대와 노인들의 노후 설계를 이끌 ‘내일 설계지원센터’가 문을 열었다. 산업도시 울산의 지난해 현재 베이비붐 세대는 인구 대비 14.8%(전국 평균 14.3%)로 조사됐고, 매년 2000명 이상 발생할 것으로 추산된다.

울산시는 30일 한국폴리텍대학 울산캠퍼스 내일 설계지원센터에서 김기현 울산시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소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센터는 강의실, 상담실, 콜센터, 사무실, 멀티휴게실 등을 갖추고 베이비붐 및 노인 세대에게 경제·건강 등 제2막 인생 설계와 사회 활동을 지원한다. 조직은 ‘내일 일자리개발팀’, ‘경력개발팀’, ‘내일 설계지원팀’ 등으로 구성됐다. 내일 일자리개발팀은 맞춤형 일자리 개발·보급과 관계 기관 네트워크 구축, 경력 관리 대상자 개발 업무 등을 담당한다. 경력개발팀은 내일 준비교육, 내일 설계교육, 직업능력개발교육 운영을 맡는다. 내일 설계지원팀은 사회참여 활동을 도울 평생학습지원교육을 한다.

울산 박정훈 기자 jhp@seoul.co.kr
2016-03-31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골목상권 10곳 자생 기반 다지는 관악

상인 조직화·골목별 브랜드 개발 추진 지역예술가에 의뢰 제품 디자인 개선 “지역경제 탄탄하게 할 수 있도록 최선”

광진 내년 예산 첫 6000억… 방역·소상공인 지원에 방점

구민 안전·방역 사업 등에 329억 편성 지역경제·일자리·상품권에 703억 배정 취약계층 생활권 보장에도 대폭 증액

소외이웃과 함께하는 강서… 나눔 분위기 후끈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희망온돌’ 사업 20개 주민센터에 모금함·포토존 등 설치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