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기관, 지역인재 30% 의무채용 ‘딜레마’

수도권대 성적 우수자들 고향서 취업 ‘불이익’

‘공시 열풍’에 민간경력공채 경쟁률도 껑충

104명 선발 5급 3372명, 7급은 4719명 몰려

지방공무원 2만명 채용… 예년 수준

입력 : 2017-02-09 22:40 | 수정 : 2017-02-09 23:4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올해 17개 시·도 지방공무원 신규 채용 규모가 2만 3명으로 확정됐다. 지난해 선발인원인 2만 186명과 비슷한 수준이다. 행정자치부는 9일 이런 내용의 2017년도 지방공무원 신규 채용 계획을 발표했다.

직종별로 보면 7급과 9급 공채 일반직 선발인원은 1만 5438명이다. 일반직 중에서 읍면동 복지허브화와 맞춤형 복지 구현 등을 담당하는 사회복지직은 2422명을 선발한다. 특정직(소방)과 임기·별정직은 4119명, 연구·지도직은 446명이다.

지역별로 선발인원이 가장 많은 곳은 경기도다. 모두 3414명을 채용할 예정이다. 이어 서울 2910명, 경북 1658명, 부산 1447명, 경남 1388명 등 순이다. 시·도별 인사위원회를 거친 최종 선발 인원은 이달 안에 지자체별 홈페이지를 통해 공고될 예정이다.

최훈진 기자 choigiza@seoul.co.kr
2017-02-10 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마약사범 잡은 ‘여장’ 경찰 “예쁜 여성인줄”

마약사범을 잡기 위해 여장까지 하고 수사에 나선 우정훈(32·경장) 형사의 활약상이 화제가 되고 있다.경기 안양만안경찰서 형사…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후미진 골목길 내 손으로 바꿨다

골목문화 창조하는 중구

脫원전 시대 청정 에너지 충전

미니 태양광 이끄는 동대문구

‘봉제 특구’ 중랑서 봉 잡았다

‘특구’ 개발 7부능선 나진구 구청장

“구에서 이렇게 많은 일을...”

양천구 보도기획전…주민들 감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