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환경정책실ㆍ정책기획관 신설

환경부 ‘실 중심 체계’로 조직개편

연말정산부터…공공기관 액티브X ‘OUT’

올해 30대 공공사이트서 제거

평창의 불빛 환영의 손짓

평창 강릉 정선 조명등, 경포길 달 형상 오륜기

퇴근시간 되면 PC 오프 산업인력공단 수요실험

입력 : 2017-03-09 22:46 | 수정 : 2017-03-09 23:5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국산업인력공단이 이달부터 행복한 일터 만들기의 일환으로 매주 수요일 정시퇴근 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PC 오프제’를 시행한다고 9일 밝혔다.

PC 오프제는 직원들의 ‘저녁이 있는 삶’을 돕기 위해 퇴근 시간이 지나면 곧바로 직원들의 PC 네트워크를 차단하는 제도다. 지난해 공단이 실시한 설문조사에서 임직원의 87.8%가 행복지수를 높이기 위한 가장 효과적인 방법으로 ‘정시 퇴근제’를 선택했다.

불가피하게 긴급한 업무 처리가 필요한 직원은 ‘집중근무실’에서 일해야 한다. 집중근무실은 해당 부서장의 사전 승인을 얻어야 이용할 수 있기 때문에 이용이 까다로운 편이다.

공단은 집중근무실 이외의 장소에서 근무하는 직원을 모니터링해 계속 남아 있을 경우 해당 층 전체 전원을 차단하기로 했다.

박영범 공단 이사장은“정시퇴근제도를 통해 일과 삶이 조화를 이루는 활기찬 공단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정현용 기자 junghy77@seoul.co.kr
2017-03-10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흥국, 박원순 시장에 “난 정몽준 라인인데”

박원순 서울시장이 17일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나는 좌파도 우파도 아닌 시민파”라면서 “신문을 안 봤느냐”며 올해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겨울에도 안전한 광진 어르신들

독거노인 종합지원대책 추진

동대문구청장 KTX 타고 평창에

올림픽 성공 기원 열차 답사

‘1987’ 관람한 도봉구청장

직원들과 단체관람 소감 피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