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바 부당해고 민원 5.2%→35.9% ‘껑충’

국민신문고 접수 실태 분석

건설사 거짓 진술에 옥살이

누명 벗었지만 … 어느 공무원 악몽의 5개월

지방도 미세먼지와 전쟁

노후경유차 폐차... 통학차량 LPG 전환

서울시의회 박준희의원 노을연료전지 발전시설 준공식 참석

입력 : 2017-03-17 17:17 | 수정 : 2017-03-17 17:1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박준희 서울시의회 환경수자원위원장이 17일 노을연료전지 발전시설 준공식에 참석, 축하인사를 하고 있다.

서울시의회 환경수자원위원회 박준희 위원장(더불어민주당, 관악1)은 3월 17일 상암동 월드컵공원 내에 위치한 노을연료전지 발전시설 준공식에 참석하여 축하인사와 함께 관계자의 노고를 격려했다.

연료전지 발전시설은 화력발전보다 에너지 효율이 높고 대기오염물질 배출량도 적어 서울과 같은 대도시에 적합한 분산형 발전설비로 평가되고 있다.

이번에 준공되는 노을연료전지 발전시설은 전액 민간자본(약 1,219억원)으로 건설되어 향후 20년간 노을그린에너지(주)에서 운영하게 되며, 발전용량은 20MW로 마포구 관내 45천가구(마포구 관내 주택용 전기의 약 28%)가 사용할 수 있는 전기와 9천가구에 공급할 수 있는 난방열을 생산・공급하게 된다.



박준희 위원장은 “2011년 발생한 대규모 정전사태를 보듯이 서울과 같은 대도시는 에너지 위기에 매우 취약할 뿐만 아니라 화력발전소 가동으로 인해 미세먼지 등 대기오염이 한층 가중되고 있다”고 지적하고, “태양광, 연료전지 등 서울시가 생산 가능한 친환경 신재생에너지 보급을 통하여 에너지 위기를 극복하고, 대기오염물질 발생을 저감시켜 시민들의 삶의 질을 한층 높이는데 정책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허경영, 26살 연하 최사랑과 열애설 “흉측한 일

허경영(68)이 가수 최사랑(42)과의 열애설에 대해 “사실무근”이라고 밝혔다.앞서 한 매체는 두 사람이 26살 나이차를 넘어 3년…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문화 복지 행정’ 복합타운 탄력

‘면목 세우는’ 면목동 숙원사업

블록체인 지역화폐 ‘노원’ 탄생

노원구, 2월 대안화폐 상용화

금천 민원서비스 ‘엄지 척’

행안부ㆍ권익위 선정 우수 기관

“4대 자치권 보장 개헌 절실”

이해식 강동구청장 분권 버스킹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