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정지때 약물 투여말라” 119 응급환자는?

소방청 구조사 업무 확대... 구조 범위 논란

지진·화학사고 현장 로봇 출동하다

재난안전硏 태화강서 종합훈련

중랑구, 장미의 이름으로 잭팟 다시 한번

92억대 경제효과 축제 준비 돌입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나진구(왼쪽) 서울 중랑구청장이 식목일인 5일 묵동천 자연학습장에서 지역 어린이들과 함께 장미 등 꽃나무 묘목을 심고 있다.
이언탁 기자 utl@seoul.co.kr

지난해 70여만명의 관람객이 찾아 ‘잭팟’을 터뜨린 서울 중랑구의 서울장미축제가 식목일 장미 심기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올해 축제 준비에 돌입했다.

중랑구는 5일 묵동천 자연학습장 일대에서 나진구 중랑구청장 등 공무원과 강대호 구의장 등 구의원, 지역주민, 어린이집 아동 등 모두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장미 3000그루와 봄꽃 1000포기를 심었다. 또 축제의 성공 개최를 염원하는 풍악놀이와 소망꽃씨 풍선 날리기, 묵동천 청소 등도 벌였다.

중랑구에서는 2015년부터 매년 5월마다 구민들이 10여년간 가꿔 온 수천만 송이의 장미를 활용해 서울장미축제를 열어 왔다. 특히 지난해 축제에는 77만여명이 다녀가 축제로 인한 경제효과가 92억원에 이르는 것으로 분석됐다. 구는 지난해부터 식목일이 되면 주민들이 직접 참여해 묵동천 일대에 장미를 심고 가꾸도록 하고 있다.

나 구청장은 “주민들이 정성껏 장미를 심는 이번 행사가 성공적인 서울장미축제의 마중물이 될 것”이라며 “서울장미축제에 오시면 수천만 송이의 장미뿐 아니라 밤에도 아름다운 장미 빛 축제를 즐길 수 있다”고 말했다.

유대근 기자 dynamic@seoul.co.kr
2017-04-06 1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국민 첫사랑’ 수지에 법적 조치 묻겠다는 스

가수 겸 배우 수지가 유투버 양예원이 폭로한 성범죄 사건을 지지한 가운데, 오해를 산 원스픽쳐 스튜디오가 호소문을 올렸다.원…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성동의 특별한 아동친화 행정

경동초교와 이색 토론한 구청장

도시의 농촌… 흙에 살어리랏다

관악도시농업공원 첫 삽

佛 ‘파쿠르’에 빠진 금천 할매들

신바람 나는 할머니학교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