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역 통과 철도 노선 12개로 늘어

국토부 통합개발 기본구상

남북 민간교류 재개될까 접경 지자체 잰걸음

통일부 방북 승인 검토 발표에 교류 재개 기대

‘미세플라스틱’ 치약에 사용 금지

식약처, 규정 개정안 시행

“작년 성인 5% 스마트폰 중독 경험”

복지부, 5102명 조사 결과

입력 : 2017-04-13 23:14 | 수정 : 2017-04-14 02:4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여성이 6.6%로 남성의 2배
게임중독은 남성이 더 많아

우리나라 성인 100명 중 5명은 지난 1년간 스마트폰 중독을 경험한 것으로 나타났다.

13일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홍진표 삼성서울병원 교수팀을 통해 지난해 7~11월 전국 18세 이상 성인 5102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스마트폰 중독 1년 유병률은 5%로 추정됐다. 1년 유병률은 지난 1년간 한 번 이상 질환을 겪은 사람의 비율을 의미한다. 연구팀은 스마트폰에 몰두하는 정도, 금단증상, 통제력 상실 여부, 다른 생활에 미치는 영향 등을 28개 설문 문항으로 만들어 조사했다. 스마트폰 중독은 스마트폰을 과다하게 사용해 지나치게 의존하고 더 많이 사용해야 만족하거나 사용하지 않았을 때 불안을 느끼는 상태를 의미한다.

스마트폰 중독 유병률을 성별로 보면 남성은 3.3%, 여성은 6.6%로 여성이 남성보다 2배 더 높았다. 연령별로는 18∼29세의 스마트폰 중독 유병률이 18.2%로 가장 높았고 30∼39세(4.8%), 40∼49세(1.5%), 60∼69세(1.3%) 등의 순이었다. 결혼상태별 유병률은 미혼 14.2%, 기혼 2.2%, 별거·이혼·사별 0.2% 등으로 미혼층에서 압도적으로 높았다.

인터넷 중독 유병률은 1.4%, 게임 중독은 1.2%였다. 게임 중독 유병률은 남성이 1.3%, 여성은 1.0%로 남성 비율이 더 높았다. 인터넷 중독 유병률은 여성이 2011년 0.7%에서 지난해 2.2%로 3배가량 증가했지만 남성은 오히려 감소해 0.7%에 그쳤다. 연구팀은 “인터넷 중독과 스마트폰 중독은 비슷한 양상을 보이지만, 스마트폰은 24시간 소지가 가능한 특성이 있어 더 조절이 어렵다”며 “스마트폰 중독은 특히 수면을 방해하고 우울감과 자살 경향성에 영향을 준다”고 밝혔다.

정현용 기자 junghy77@seoul.co.kr
2017-04-14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대통령의 구두 만든 시각장애 대표 “펑펑 울었

문재인 대통령의 낡은 구두는 청각장애인들이 만든 수제화 브랜드였다. ‘대통령의 구두’로 화제가 됐지만 이 브랜드는 안타깝게…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구로 어린이나라 건국

11~13세 투표로 행정부·의회 구성

교복 입은 10대들 ‘의원’ 되다

은평구 청소년의회 발대식

악취 유수지, 사랑받는 휴식처로

영등포구 유수지의 변신

노면전차, 노원구서 다시 달린다

체코 노면전차 구매계약 체결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