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7년 만에 통일했더니 순실마크?

태극문양 디자인 정부 상징 어쩌나

[단독] 정규직 전환, 귀 막은 공공기관들

농식품부 16개 공공기관 215명 계약만료 퇴직

공무원 되는 길, 2년2개월·월 62만원 썼다

공무원 합격자 분석해보니

말레이시아~싱가포르간 고속철사업 참여 단초 마련

철도公 설계 사업자 선정돼

입력 : 2017-05-17 18:00 | 수정 : 2017-05-17 18:2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국철도시설공단(철도공단) 등이 참여한 한국사업단이 말레이시아~싱가포르 고속철도 건설사업 토목 설계사업자로 선정돼 본 사업에 참여할 단초를 마련했다.

17일 철도공단에 따르면 한국사업단은 지난해 8월 발주된 말·싱 고속철도(350㎞) 토목 설계용역(RDC)에서 한국사업단이 4공구(108㎞) 사업자로 선정됐다. 사업비는 40여억원이다. 4공구는 말레이시아 셀랑고르주와 네그리 샘비란주 경계에서 멜라카주와 조호르주 경계까지다. 말싱사업은 토목·역사(InfraCo)와 궤도·시스템 및 차량분야(AssetsCo)로 분리 발주된다. 한국사업단에는 철도공단과 분야별 민간 기업 등 23개가 참여하고 있는데, 타깃은 연말로 예정된 AssetsCo 사업이다. 사업비만 6조~7조원으로 추산되는 데 한국형 고속철도차량의 첫 해외 진출 도전이라는 점에서 관심이 높다.

대전 박승기 기자 skpark@seoul.co.kr
2017-05-18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꿈꾸던 공무원 됐는데…왜 삶을 포기했을까

서울시 2년 새 3명 ‘극단적 선택’年 2608시간 일해… 평균보다↑ 순직 인증 공무원 5년간 114명114명. 최근 5년간 과로사 또는…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중랑의 ‘컬처노믹스’

용마폭포예술제 지휘 나진구 청장

6000년전 사람들 뭘 먹었을까

오늘부터 강동선사문화축제

강서 미라클메디 ‘우수 특구’

서울 11개 특구 중 최초로 선정

“가락동 퇴폐업소와 전면전”

송파 척결 추진팀 TF 구성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