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스 검사 결국엔 에이~ 그 검사

1등 검사들이 1도 상상하지 못했던 마지막 모습

金 사무관은 해외 연수를 왜 떠나는가

매년 300명... 인맥-학맥 쌓고 승승장구

체력이 곧 합격… 체대입시학원에서 익혔다

전만수씨 경기도 9급 소방공무원 합격 비결

말레이시아~싱가포르간 고속철사업 참여 단초 마련

철도公 설계 사업자 선정돼

입력 : 2017-05-17 18:00 | 수정 : 2017-05-17 18:2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국철도시설공단(철도공단) 등이 참여한 한국사업단이 말레이시아~싱가포르 고속철도 건설사업 토목 설계사업자로 선정돼 본 사업에 참여할 단초를 마련했다.

17일 철도공단에 따르면 한국사업단은 지난해 8월 발주된 말·싱 고속철도(350㎞) 토목 설계용역(RDC)에서 한국사업단이 4공구(108㎞) 사업자로 선정됐다. 사업비는 40여억원이다. 4공구는 말레이시아 셀랑고르주와 네그리 샘비란주 경계에서 멜라카주와 조호르주 경계까지다. 말싱사업은 토목·역사(InfraCo)와 궤도·시스템 및 차량분야(AssetsCo)로 분리 발주된다. 한국사업단에는 철도공단과 분야별 민간 기업 등 23개가 참여하고 있는데, 타깃은 연말로 예정된 AssetsCo 사업이다. 사업비만 6조~7조원으로 추산되는 데 한국형 고속철도차량의 첫 해외 진출 도전이라는 점에서 관심이 높다.

대전 박승기 기자 skpark@seoul.co.kr
2017-05-18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박주선 “문준용 취업특혜 의혹 제보 모두 조작

박주선 국민의당 비상대책위원장은 26일 지난 대선 때 제기했던 문재인 대통령의 아들 준용 씨의 고용정보원 입사 의혹과 관련,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주민을 위한 마을 디자인

성동구 마을총회를 가다

셉테드 만나 안전마을로

동작 치안 사업

강서 60만 돌파 ‘서울 넘버2’

개청 40년 만에 25만명 증가

구청장 암사동 유적지 간 까닭은

이해식 강동구청장 유적 알리기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