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유해 공개’ 장관 지시도 어겼다

현장책임자, 해수장관의 유족 통보 지시 안따라

‘소리 없는 살인자’ 일산화탄소 주의보

보일러 사고 5년간 18명 사망

김현종 통상본부장 56억… 건물 3채

고위공직자 63명 재산 공개

특허기술 수요·공급자 직접 연결…지식재산 거래 네트워크 활성화

입력 : 2017-06-28 23:16 | 수정 : 2017-06-29 02:3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운반기계를 제조하는 A사는 지난해 지식재산 활용 네트워크를 통해 한국기계연구원에서 스마트 공장에 사용하는 ‘자기부상 이송 시스템’ 등 특허기술을 이전받았다. 기술 이전과 함께 산업단지공단으로부터 상용화 지원을 받아 본격적인 양산에 나섰다.

특허청과 한국지식재산전략원이 구축, 운용하는 ‘지식재산 활용 네트워크’가 특허기술 네트워크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28일 특허청에 따르면 지식재산 네트워크는 특허·디자인 등 지식재산 거래 활성화를 위해 기술 수요자와 공급자를 직접 연결하는 방식이다. 기술을 이전받고자 하는 기업·창업자가 지식재산거래정보시스템(www.ipmarket.or.kr) 등에 신청하면 특허거래전문관 등 중개자가 필요한 지식재산을 발굴해 거래를 지원한다.

2015년 의료기기·기능성식품 등 2개 기술분야별 네트워크로 시작해 현재 사물인터넷, 바이오, 정보통신, 이동통신 등 8개 분야로 확대됐다. 또 특허청은 다수 기업의 기술 수요를 파악해 체계적인 공급기술 정보 제공을 위해 기술분야별 민간 기술거래회사를 선정해 공동 운영하고 있다.

특허청과 지식재산전략원은 지식재산 거래를 위해 수요자와 공급자, 중개자(특허거래전문관·민간 기술거래회사·특허경영전문가), 투자자가 참여하는 기술교류(IP-PLUG) 행사를 진행한다. 상반기 7회 개최해 300여건의 기술 수요를 발굴, 거래가 진행 중이다. 하반기에는 총 12회 기술분야별 IP-PLUG를 개최할 계획이다. 29일 서울에서 의료기기 네트워크를 시작으로 다음달 5일 제주(바이오), 10일 세종(소재·에너지) 등에서 열린다.

대전 박승기 기자 skpark@seoul.co.kr
2017-06-29 13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세월호 가족 “작은뼈, 일일이 알리지 말라 부탁

단원고 조은화·허다윤양 가족 “김현태 부본부장에게 부탁한 적 있어”세월호 미수습자 가족이었다가 올해 인양된 세월호에서 유…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은평의 ‘떡잎자치’

청소년 의회 개최한 김우영 구청장

“이젠 지하철 타도 겁 안 나”

영등포구 만학도 ‘늘푸름학교’

자치분권회의 서울 대표에

문석진 서대문구청장 공동 선임

“구청 직원들 출판회 오지 마라”

책처럼 ‘약속’ 지킨 유덕열 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