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폭력 매년 늘어도 가해자 처벌은 미약

상담조건부 기소유예 폐지해야

李총리 “장관이 중요 정책 언론 브리핑하라”

새달 시행 ‘주 52시간 근무’ 등 혼선 없도록

신축 세종청사, 현 청사의 안쪽 중심부에

행안·과기부 이전 결정 후속조치

회색도시 걷어내고 안전 덧칠한 강동

천호중 담장 새단장 등 환경개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강동구가 최근 암사동 내 일부지역과 천호중학교 담장을 대상으로 한 환경개선사업을 완료했다. 2014년부터 강동경찰서에서 지정한 서민보호 치안강화구역들이다.
천호동에 위치한 천호중학교 담장 꾸미기 전·후의 모습.
강동구 제공

구 관계자는 “대부분 오래된 저층 주거지가 밀집해 있고 기반시설이 빈약해 서민 범죄 발생률이 상대적으로 높은 지역”이라면서 “주민들의 생활과 밀접한 정주 환경을 쾌적하고 안전하게 변화시킬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우선 칙칙했던 천호중학교 담장을 새로 단장했다. 이곳은 학생들의 주 통학로로 담장의 불미스러운 낙서 등이 주민과 학생들에게 불쾌감을 유발했다. 구는 담장을 페인트로 칠하고 배, 산, 나무 등의 아기자기한 조형물을 부착해 입체감을 살렸다. 암사동 일대 방치된 공간과 버려진 공동화장실은 건강 쉼터로 새롭게 탈바꿈했다.



환경개선사업의 추진에는 지역 주민들의 참여도 활발했다. 구는 주민과 함께 지역 문제를 진단하고 해결책을 함께 찾아보는 워크숍을 갖는 한편, 공청회도 수차례 개최해 환경 개선 방안에 대한 주민들의 의견을 수렴했다.

이해식 강동구청장은 “민선 6기 공약사업의 하나인 이번 사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해 기쁘다”면서 “앞으로도 주민과 함께하는 행정을 통해 아름답고 쾌적한 도시 경관을 조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범수 기자 bulse46@seoul.co.kr
2017-07-07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명희 ‘충격과 공포’의 갑질 영상 또…“잡아

경찰 수사를 받고 있는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의 아내 이명희 전 일우재단 이사장(69)로 추정되는 인물의 폭행 영상이 추가로 공개…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어디서나 운동하기 좋은 종로

어르신 체조 개발·산책길 발굴

노원표 가상화폐 ‘노원’ 인기

4달 새 회원 1526명→5403명

윤동주 시를 따서 도서관 작명

은평, 신사동에 구립 도서관

광진 ‘찾아가는 동물 훈련사’ 호평

직접 방문해 반려동물 교육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