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서비스 7만건 원클릭…민원해결 쉽게

기존 ‘민원24’ 회원 바로 이용

악취 나던 혐오시설, 향기로운 힐링 쉼터로

영등포구 자원순환센터의 변신

경남, 국가산단 3곳 조성… 6만여명 고용

내년 첫 삽 뜨는 미래 먹거리 산단

서울시의회 김용석의원 ‘장학사업 발전방안 세미나’ 토론자 참석

입력 : 2017-07-13 09:23 | 수정 : 2017-07-13 09:2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시의회 김용석 의원(더불어민주당․도봉1)은 12일 서울장학재단에서 주최한 「장학사업 발전방안 연구 세미나」에 토론자로 나서, 세계도시 서울을 이끌어갈 우수인재를 양성하고 학비걱정 없는 교육을 지원함에 있어 무엇보다도 서울시의 의지가 중요하다고 밝혔다.

김용석 서울시의원(오른쪽 세번째)이 12일 서울장학재단이 주최한 장학사업 발전방안 연구 세미나에 참석해 토론을 벌이고 있다.

서울장학재단의 창립 8주년을 맞이하여 개최된 「장학사업 발전방안 연구 세미나」는 재단의 추진 성과를 공유하고, ‘미래세대를 위한 장학사업 모델’을 논의하는 공론의 장이었다.

특히 학령인구 감소, 대학 등록금 지원 확대 등 교육지원정책 환경이 변화함에 따라 서울장학재단의 장학사업이 앞으로 나아갈 길을 중점적으로 논의하였으며, 학생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장학사업 모델을 개발하기 위해 가계각층의 식견을 모아냈다.

토론자로 나선 김용석 의원은 서울장학재단의 재원확보 현황에 대해 면밀히 분석한 자료를 제시하면서, 조례 상 재단의 기본재산 최종목표액은 500억원이나 현재 136억원 조성에 그치는 점과 서울시의 출연금이 매년 줄고 있어 장학사업 운영이 부실해지고 있는데 대해서 문제점을 지적했다.

김용석 의원은 “학령인구 감소, 청년위기 증가, 학자금 지원정책의 변화 등은 이미 심각한 사회적인 문제로써 이번 장학사업의 발전방향을 논하는 세미나는 의미가 있다”고 참여한 소감을 밝히며, “서울시 장학사업이 발전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서울시의 의지가 가장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나아가 김 의원은 “중장기 비전에 대한 공감과 동시에 안정적인 재원 확보가 필요하다”고 주장하며, “행정자치위원회 위원으로서 서울장학재단의 조직 강화와 역할을 증대시키는데 함께 노력하겠다”고 의지를 표하며 토론을 마쳤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풀려난 조윤선, 남편과 귀가 “오해 풀어줘서 감

박근혜 정부 집권기에 ‘블랙리스트’(지원 배제 명단)를 만들어 특정 문화·예술인과 문화·예술단체에 대한 지원을 배제한 혐의…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송파 ‘책박물관’ 첫 삽 뜨던 날

“책 읽는 송파의 새 출발점”

[현장 행정] ‘행복’은 습관이다

노원구 행복배달부 위촉식

느리지만 큰 교육 혁신

서대문구 ‘서울형혁신교육’ 워크숍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