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자유구역청은 예산낭비청?

3곳서 외유성 출장 47건 적발

생활안전 공무원 추가 공채시험 10월 21일

인사처, 819명 선발 일정 공개

입력 : 2017-07-23 22:38 | 수정 : 2017-07-24 00:2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인사혁신처는 생활안전분야 공무원을 추가 선발하기 위한 국가공무원 공개경쟁채용시험 일정을 공고했다. 일자리 추경예산’이 의결된 데 따른 것이다.

인사처는 생활안전분야 공무원(7,9급) 추가 선발을 위해 다음달 14~17일 원서를 접수하고 필기시험(10월 21일)과 면접(12월 12~14일) 등을 진행한다고 23일 밝혔다. 최종 합격자는 올해 안에 발표할 예정이다. 이는 문재인 대통령의 일자리 창출 공약인 ‘공무원 증원’에 따른 것이다.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는 수험생의 편의를 고려해 시험 일정부터 먼저 공개했다고 인사처는 설명했다.

앞서 지난 22일 열린 국회 본회의에서 새 정부의 첫 추가경정예산안(추경)이 통과됐다. 국회는 중앙직 공무원 증원 인원을 정부안(4500명)에서 1925명 줄인 2575명으로 확정했다. 이에 따라 경찰 1104명과 군부사관 652명, 생활안전분야 819명이 공무원으로 추가 채용된다.

경찰과 군부사관은 경찰과 군에서 개별적으로 채용 절차를 밟는다. 생활안전분야인 인천공항 제2터미널(537명), 근로감독(200명) 및 가축질병 방역분야(82명) 선발은 인사처가 맡는다. 인사처는 “공개 채용과 경력 채용이 각각 몇 명인지, 7급과 9급이 각각 몇 명인지 등 세부 내역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면서 “구체적인 직급별·직렬별 선발 인원과 응시자격, 합격자 발표일 등은 정부부처 직제 개정안이 국무회의(8월 초 예상)를 통과한 뒤 사이버국가고시센터(www.gosi.go.kr) 등을 통해 안내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류지영 기자 superryu@seoul.co.kr
2017-07-24 3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영미, 울지마”…마지막샷 성공한 김은정 눈물

‘팀 킴’ 여자컬링 대표팀이 연장 접전 끝에 일본을 꺾고 2018 평창동계올림픽 결승에 진출했다.김은정 스킵이 이끄는 대표팀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청소년 희망원정 6년 으뜸 강북

성과보고회 연 박겸수 구청장

청년 창업 응원하는 양천

로데오거리 등 빈 점포 제공

어르신 교통 안심구역 동대문

청량리~경동시장 구간 지정

구청장실 문턱 ‘0㎝’ 소통행정

성동 ‘현장 구청장실’의 실험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