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천 ‘영화특별시’로 불러주세요

수도권 인접·자연·인적 자원 3박자

국민 10명 중 7명 “소방·재난안전 서비스 부족”

행안부, 20개 정부기능 분야 인식 조사

이신혜 서울시의원, 2017 서울청년의회 10대 제안과제 발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시의회 이신혜 의원

이신혜 서울시의원(더불어민주당·비례대표)은 지난 23일 서울시의회 본회의장에서 서울청년정책네트워크와 서울시의회 청년발전특별위원회가 공동주최하는 ‘2017 서울청년의회’에 참석했다.

이날 본회의에서는 김희성 서울청년의회 의장의 개회사를 시작으로 박원순 서울시장, 서울시의회 청년발전특별위원회 위원, 관계 공무원, 청년의원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청년정책 질의 및 정책제안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와 함께 ‘2017 서울청년의회 10대 과제’를 발표했다.

서울청년네트워크는 19세부터 만39세 미만의 서울시 곳곳에서 활동하거나 거주하는 청년당사자들이 직접 정책제안과 모니터링을 실행하는 시민참여기구로써 2015년 처음 청년의회를 개최한 이래 서울시 청년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다양한 방법을 모색하고 있다.

2016년 서울청년의회에서는 서울시의회 청년발전특별위원회와 공동으로 주최하여 ‘서울시 청년수당’, ‘취업날개 서비스’, ‘청년 공간 무중력지대 확대조성’, ‘학자금대출 이자지원 확대’ 등 서울시 청년정책 실현에 많은 성과를 이루고 있다.

기조연설을 맡은 이 의원은 “2017 서울청년의회를 서울시와 청년정책네트워크 그리고 서울시의회 청년발전특별위원회와 공동으로 개최하게 되어 더욱 의미가 있으며, 다양한 청년정책이 제안되고 실현되는 과정을 직접 경험한 그동안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우리 사회와 청년문제에 대해 더 깊은 공감과 이해를 도출하여 혁신적인 청년정책을 만들어 가야 한다.”고 말했다.

이날 발표된 2017 서울청년의회 10대 과제로는 청년들의 진로탐색을 지원하는 ‘갭이어(Gap year)’, ‘청년마음건강 바우처사업’, ‘뉴딜일자리 사업 질적 관리 강화’ 등으로 서울청년정책네트워크 회원들이 17개 분과에서 지난 4월부터 논의한 끝에 결정됐다.

한편, 이 의원은 미국변호사 출신으로 지난 2015년 서울시 청년기본조례를 공동 발의하여 비정규직을 비롯한 청년일자리 문제와 청년주거, 청년 부채문제 해결에 대한 법적기반을 마련한 바 있으며, 현재 서울시의회 청년발전특별위원회 부위원장을 역임하고 있다.



뉴스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월드 Zoom in] 로봇과의 성관계 과연 윤리적일

인간은, 사람과 사람의 가장 내밀한 관계인 섹스마저 로봇에 의존하게 될 것인가.섹스로봇 기술이 급격하게 발달하는 가운데 지난…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수색역·제2통일로 잰걸음…남북 교류의 門 활짝 열 것”

‘통일 상상기지’ 펼치는 김미경 서울 은평구청장

“거수기 의회 아닌 할 말 하는 의회로”

윤준용 서울 영등포구의회 의장

성동 공무원 91% “청탁금지법 긍정적”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청탁금지법 준수 서약

강남 엄마들 웃게 만들 ‘통학 안전 1번지’ 약속

녹색어머니회 만난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