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력 신고자 45%가 왕따·해고 ‘2차 피해’

여가부, 민간·공공 접수 사건 전수조사

사이다 같은 축제… 배꼽 빠지는 축제

21일부터 강원 이색축제 개막

남창진 서울시의원 “몽촌토성 정비 8월 마무리... 관광 거점 기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송파구가 12억원(국비 8억4천만원, 시비 3억6천만원)의 예산을 투입해 진행 중인 올림픽공원 내 몽촌토성 보수 정비 사업이 8월말 마무리될 예정이다.

남창진 서울시의원(오른쪽)이 지난달 28일 올림픽공원 내 몽촌토성을 찾아 탐방로 훼손상태를 점검하고 있다.

관련 예산 확보를 위해 힘쓴 남창진 서울시의원(송파2)은 지난 7월 28일 현장을 방문해 점검한 자리에서 “2016년에도 7억원의 예산을 확보해 일부 정비한 바 있지만 여러 차례의 현장 점검 및 주민 의견 청취를 통해 탐방로의 훼손 상태를 재확인하고 보수정비를 위한 관련 예산의 확보를 위해 노력한 결과, 탐방로는 물론 노후한 화장실과 88호수 인근 육각정 보수정비까지 추가적으로 할 수 있게 되었다”고 강조했다.

남 의원은 “현재 시비 10억을 투입하여 진행중인 올림픽공원 야간명소화사업이 9월이면 마무될 예정”이라며, “추후 진행 예정인 몽촌토성 야간명소화 사업 등도 조속히 추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또한 “내년 1월부터 약 965억원의 예산이 투입되어 시작될 예정인 석촌호수 국제 음악분수대 설치 공사와 현재 56억원이 투입되어 진행중인 방이맛골 명소화 사업 등 관광 관련 사업들이 마무리되면 123층 롯데월드타워, 석촌호수, 올림픽공원, 방이맛골, 잠실관광특구가 유기적으로 연결되는 관광벨트가 조성되어, 서울시의 새롭고 독립적인 관광거점으로서의 송파구가 되는 데에 이바지하게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속보]‘드루킹 의혹’ 노회찬 투신 사망…유서

더불어민주당원 댓글조작 사건의 주범 ‘드루킹’ 김모(49)씨 측으로부터 정치자금을 받았다는 의혹이 제기된 노회찬(61) 정의당…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박정희공원’ 대신 주민공간으로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기업·구직자 만남…광진 19데이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서울 강동의 현장톡톡 열린간담회

이정훈 서울 강동구청장

온·오프 소통해결사 ‘마포1번가’

유동균 서울 마포구청장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