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공기업 평가 일자리·윤리경영 중시

사회적 가치 신설… 배점 35점

“독도경관 해친다” 허락되지 않는 위령비

[생각나눔] 위령과 자연보호 사이

구로 “中 항일 유적서 우리 역사 배워요”

고교생 12명 3박 4일간 탐방…윤동주 생가·청산리대첩지 등

입력 : 2017-08-08 18:04 | 수정 : 2017-08-08 18:3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구로구 고등학생들이 중국 지린(吉林)성 옌볜(延邊) 조선족자치구 내 항일독립운동 유적지를 방문한다. 9일부터 12일까지 3박 4일간이다.

지린성 조선족자치구 룽징(龍井)에 있는 윤동주 시인 생가의 모습.
구로구 제공

구로구는 “72주년 광복절을 맞아 청소년들의 애국심을 고취시키고 항일 열사들의 뜻을 기리기 위해 중국 항일독립운동 유적지 답사 프로그램을 마련했다”고 8일 밝혔다.



유적지 답사에는 구로 지역 고등학생 12명이 참가한다. 지난 6월 신청 동기, 역사의식, 적극성, 협동심 등을 기준으로 참가자를 선발했다. 참가자에게는 여비, 체재비 등을 지원한다.

참가자들은 조선족자치구 인민정부 방문을 시작으로 윤동주 시인 생가, 독립군 항일 전투지역인 화룡시 청산리대첩지 등을 둘러본다.

이성 구로구청장은 “책으로만 봤던 역사적 현장을 역사 전문가의 해설과 함께 직접 눈으로 보며 느끼는 이번 프로그램은 청소년들이 우리 민족의 긍지를 느낄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범수 기자 bulse46@seoul.co.kr
2017-08-09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할아버지는 짐승이었다...10대 의붓손녀 성폭행

어린 의붓 손녀를 성폭행해 아이를 두 명이나 출산하게 한 50대 남성이 징역 20년의 중형에 처해졌다.수원지법 형사15부(부장판사…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동화 읽어주는 일일동장 왔네

이성 구로구청장 ‘찾아가는 소통’

동작이 만들어 갈 희망 도시

이창우 동작구청장 ‘도시재생 가치’

종로에서 맛보는 궁중요리

20·21일 전통음식축제 열려

송파 새내기 공무원 돌잔치

9급 신규 직원 애로사항 청취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