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 21억·강경화 35억

文정부 고위공직자 재산 공개, 김상조 18억

실적 부풀려 9억 성과급

감사원 지방공기업 17곳 감사

“민통선에서도 농업용 드론 허용해야”

권익위, 50대 농민 민원 국방부에 권고

박호근 서울시의원 “방과후교육 혁신적 전환 연구 착수”

입력 : 2017-09-12 16:59 | 수정 : 2017-09-12 16:5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시의회 행정자치위원회 박호근 의원(더불어민주당, 강동4)은 9월 11일 서울시의회 의원회관 6층 회의실에서 ‘방과후교육의 혁신적 전환을 위한 마을교육 운영·관리방안’이라는 주제로 연구 착수보고회를 가졌다.

박호근 서울시의원(가운데)이 11일 의원회관 회의실에서 방과후교육 혁신을 위한 마을교육 운영방안이란 주제로 한양대 산학협력단과 연구 착수보고회를 갖고 있다.

이번 연구는 지난 7월 박호근 의원의 제안으로 요청됐으며, 연구수행기관으로 한양대학교 산학협력단(책임연구원 : 송지훈 교수)이 선정됐고, 착수일로부터 3개월 동안의 연구를 진행하게 된다.

이날 연구 착수보고회에는 연구 제안자인 박호근 의원을 비롯하여 연구수행기관인 한양대학교 산학협력단 연구진과 신남수 서울시교육청 지역사회협력팀 장학관, 서금택 ㈜씨큐아이컨설팅 수석컨설턴트, 김태한 서울시의회 행정자치위원회 전문위원이 자문위원으로 참석하여 연구의 추진방향 및 방향성과 연구에 관련한 제안사항에 대한 의견을 나누었다.

박호근 의원은 “방과후교육 분야는 사교육비를 경감하고, 사회 양극화에 따른 교육 격차를 완화하기 위해서 도입된 정책인 만큼 국가와 국민이 매우 큰 관심을 가지고 있는 영역이다”라고 말하며, “하지만 참여 주체와 실시 구조 및 방법 등에 있어서 과거에 비하여 큰 발전을 이루지 못하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따라서 방과후교육만의 특성을 고려하여 이에 맞는 전체적인 정책 흐름을 관리·지원할 수 있는 기술적 관리방법이 필요하다고 생각했다”며 ‘방과후교육의 혁신적 전환을 위한 마을교육 운영·관리방안’이라는 연구과제를 제안하게 된 이유를 밝혔다.

끝으로 박호근 의원은 “‘방과후교육의 혁신적 전환을 위한 마을교육 운영·관리방안’이라는 연구를 통해 우리사회와 교육현장의 특성을 좀 더 조직적·구조적으로 분석하여, 결과론적으로는 방과후교육 분야를 중심으로 교육자치와 지방자치가 좀 더 효과적이고 효율적인 협력 활동을 할 수 있도록 하는 좋은 연구 사례가 되길 바란다”고 연구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냈다.



서울시의회 9대 상반기 교육위원이자 한국체육대학교 교육학 교수로 활동하고 있는 박호근 의원은 2015년 12월 「서울시교육청 방과후학교 운영 및 지원에 관한 조례안」을 발의했으며, 현재 서울시의회 마을과 학교 협력을 위한 특별위원회 위원장으로 활동하는 등 방과후교육, 서울형혁신교육지구사업이 효과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꾸준하게 관심갖고 지원하고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집 찾아온 국정원 직원에 김제동이 한 말

‘그것이 알고싶다’ 김제동이 자신의 집에 찾아온 국정원 직원과 대면했던 일화를 공개했다.23일 방송된 SBS ‘그것이 알고싶다…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강동 경로당, 주민 모두 차차차

‘무한 변신’ 작은복지센터

‘생명지킴이’ 강북

서울 자치구 중 유일 장관 표창

중랑 시장 제수용품 30% 싸다

새달 3일까지 5개 시장 할인 이벤트

예술 입는 이태원 古가구거리

앤티크 거리 간 성장현 용산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